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빙상연맹, '고의 충돌' 관련 조사위 27일 첫 회의... 각계 전문가 7인 구성

기사승인 2021.10.26  22:25:26

공유
default_news_ad1

- 양부남 빙상연맹 부회장이 위원장

▲ 사진: 대한빙상경기연맹 공식 홈페이지 갈무리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대한빙상경기연맹이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와 관련된 의혹 및 진상을 파악하기 위한 조사단(위원회)을 구성했다.


지난 19일 연맹은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체육회와의 회의를 통해 법조인 및 쇼트트랙 심판, 선수 출신 등 각계 전문가 7명으로 구성된 조사단(위원회)선임을 마쳤다.

조사단(위원회)는 부산고등검찰청 검사장 및 강원랜드 수사단장을 역임한 양부남 대한빙상경기연맹 부회장이 위원장을 맡은 가운데, 신상철 경기도빙상경기연맹 회장, 고기현 쇼트트랙 경기이사, 최용구 심판이사, 김경현 변호사, 김희진 인권침해예방활동연구소 대표와 최종덕 대한체육회 국민감사관 단장이 위원으로 선임됐다.

한편, 27일(수) 첫 조사단(위원회) 회의가 진행될 예정이며 첫 회의에서 조사의 대상과 범위 등이 결정될 계획이다.

정일원 기자 1one@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