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KBS 측 "이번 연기대상에 30년 빛낸 톱스타 총출동"

기사승인 2016.12.16  12:35:44

공유
default_news_ad1

- 오는 31일 밤 9시 15분부터 생방송으로 진행

   
▲ ⓒKBS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박보검, 송중기 등 별들의 잔치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KBS 연기대상'이 올해로 30주년을 맞는다. 이를 기념하기 위해 연기대상을 수상한 톱스타들이 시상자로 대거 참석, 화려하고 풍성한 볼거리가 펼쳐질 예정이다.


지난 30년 동안 KBS는 무려 600여편의 드라마를 선보이며 ‘드라마 왕국’의 위용을 입증했다. '첫사랑'은 65.8%를 기록하며 시청률의 전설로 남았고, '용의 눈물'을 기점으로 '태조 왕건', '대조영' 등 대하사극 붐을 일으키기도 했다.

드라마 인기에 힘입어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연기대상을 거쳐갔다. 1987년 김혜수를 시작으로, 이병헌(1992), 배용준(1995), 김희선(1995), 류시원(1996), 원빈(1999), 김태희(2004) 등 많은 배우들이 신인상을 받으며 일찌감치 그 진가를 확인받았다. 최수종, 유동근, 고두심은 각각 세 번씩 대상을 거머쥐며 트리플 크라운의 명예를 갖고 있기도 하다. 이에 어떤 톱스타가 시상자로 나설지 기대가 모아지는 상황.

또한 이번 '2016 KBS 연기대상'에는 ‘태양의 후예 신드롬’의 주인공 송중기와 박보검을 비롯, 전년도 수상자였던 김수현까지 총출동한다. 말 그대로 별들의 잔치로 치러질 2016 KBS 연기대상. 박신양, 송중기, 송혜교, 박보검 등 쟁쟁한 배우들 가운데 과연 30번째 대상의 영광은 누가 가져갈지 예상해보는 재미까지 더해진다.

한편, KBS홀에서 진행되는 2016 KBS 연기대상은 오는 31일 밤 9시 15분부터 생방송된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