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황치열-다비치, ‘2016 KBS 가요대축제’서 '구르미'-'태후' OST 부른다

기사승인 2016.12.25  00:48:54

공유
default_news_ad1

- 12월 29일(목) 밤 8시 30분 방송

   
▲ ⓒKBS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2016 KBS 가요대축제’에서 황치열과 다비치가 OST 라이브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KBS 가요대축제’ 측은 오는 29일 방송되는 ‘2016 KBS 가요대축제’(진행 박보검, 설현)에서 2016년 KBS의 대박 드라마 ‘태양의 후예’와 ‘구르미 그린 달빛’의 감동이 되살아난다고 밝혔다. OST를 통해 두 드라마의 인기를 견인했던 다비치와 황치열이 ‘가요대축제’ 무대에서 감미로운 라이브 무대를 꾸미는 것.

다비치는 시청률 38.8%(닐슨 전국 기준)의 금자탑을 쌓은 2016년 최고의 히트작 ‘태양의 후예’의 OST인 ‘이 사랑’을 부른다. ‘이 사랑’은 진구, 김지원의 러브 테마곡으로 웅장한 오케스트라 연주와 다비치의 애절한 감성이 절묘하게 어우러진 노래다. 믿고 듣는 다비치가 ‘가요대축제’ 무대에서 선보일 감성 가득한 ‘이 사랑’에 기대가 높아진다.

황치열은 2016년 하반기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의 OST인 ‘그리워 그리워서’를 부른다. 호소력 짙은 음색과 깊은 내공을 자랑하는 가수로 ‘중국판 나가수’에서 1위를 차지할 정도로 국내외적으로 인정받는 보컬리스트 황치열이 부른 ‘그리워 그리워서’는 극중 김유정을 향한 박보검의 안타까운 사랑을 절절한 음성으로 그려낸 곡.

이번 ‘가요대축제’가 방송 최초 라이브 무대가 될 전망이다. 특히 곡의 주인공이라 할 수 있는 박보검이 ‘2016 KBS 가요대축제’의 MC인 바, 실제 박보검 앞에서 ‘박보검 테마곡’이 울려 퍼지는 모습이 이색적인 감흥을 선사할 것으로 관심을 모은다.

그런가 하면 황치열의 ‘그리워 그리워서’ 무대에는 또 하나의 ‘히든 스테이지’가 있다. 대세 걸 그룹 멤버가 발레리나로 등장해 황치열의 무대를 지원사격할 예정인 것. 이에 황치열의 감동적인 라이브와 아이돌 발레리나의 나비 같은 독무가 어우러질 ‘그리워 그리워서’ 무대에 기대감이 상승하고 있다.

한편 ‘2016 KBS 가요대축제’는 배우 박보검과 AOA 멤버 설현이 진행하며 전인권, 엄정화, 신화, 황치열, 태연, 다비치, 샤이니, 씨엔블루, 인피니트, 정은지, B.A.P, EXID, 비투비, 엑소, 빅스, AOA, 방탄소년단, 갓세븐, 마마무, 레드벨벳, 한동근, 여자친구, 몬스타엑스, 세븐틴, 트와이스, 아이오아이가 출연을 확정했다. 오는 29일(목) 밤 8시 30분부터 1부와 2부에 걸쳐 총 220분간 방송된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