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화보] 류준열, 평범해서 더 멋진 배우

기사승인 2017.01.20  12:52:41

공유
default_news_ad1

- 류준열 “‘더 킹’은 나의 첫 번째 상업영화, 의미 있다”

ⓒ앳스타일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 류준열이 외모 관리 비법을 공개했다. 최근 앳스타일(@star1) 2017년 2월호를 통해 공개되는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한 것.


인터뷰에서 류준열은 “외모 관리는 어떻게 하고 있냐”는 질문에 “민망하네요”라며 수줍게 웃으며 답변을 시작했다. 류준열은 “예전보다 안 좋은 거 안 먹고 있다”며 “옛날엔 나만 아프면 됐는데 지금은 그게 아니니까 건강하려고 애쓰고 있다”고 똑 부러진 마음가짐을 공개했다. 이어 “배우의 입장이고. 아프면 여러 사람이 고생하니까”라며 “주말엔 축구를 하고 평소에는 자전거를 탄다”고 소소한 건강 관리 비결을 내놨다.

또 류준열은 박보검, 고경표 등 ‘응답하라 1988’ 동료들이 여전히 활약하고 있는 상황에 대해 “벅찬 느낌이 있다”며 “고맙기까지 하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덧붙여 “내가 키운 것도 아닌데 이상하게 (박)보검이랑 (고)경표는 뿌듯하고 자랑스럽다”며 “(안)재홍이는 동갑 친구라 잘되는 모습을 보면 기분이 좋다”고 대답했다.

ⓒ앳스타일

마지막으로 조인성(박태수)의 고향 친구이자 들개파 2인자 최두일을 연기한 영화 ‘더 킹’에 대해 “첫 번째 상업영화라고 말하긴 좀 웃길 수도 있지만 나에겐 처음이란 의미가 분명히 있는 작품”이라며 “시나리오도 재미있었는데 그 이상으로 좋은 영화가 나온 것 같다”고 시사회를 통해 본 소감을 밝혔다.

한편 1월23일 발매되는 앳스타일 2월호에서 류준열은 ‘준열과 2월’이라는 컨셉의 화보를 촬영했다. 이번 2월호에서는 류준열의 영화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와 인간 류준열 그리고 앞으로의 활동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를 만날 수 있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