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신정환, 코엔스타즈와 전속계약 “겸손하게 신중기할 것” (공식입장)

기사승인 2017.04.27  11:53:21

공유
default_news_ad1

- 약 7년 만에 복귀 앞둔 신정환, 이경규·박경림과 한솥밥

   
▲ ⓒMBC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복귀설’이 흘러나왔다. 최근 한 매체가 “신정환이 가수 복귀를 앞둔 포지션 임재욱의 리얼리티 프로그램인 ‘아이 러브 유 TV’를 통해 근황을 공개한다”고 보도했고, 그 때부터 대중의 이목이 집중됐다. 이와 함께 지난 2010년 도박 사건으로 자숙 중인 신정환의 복귀설이 7년 만에 수면 위로 떠올랐다.


신정환은 결국 소속사를 찾았다. 이경규, 이휘재, 이경실, 유세윤, 장동민, 박경림, 이상준 등과 한솥밥을 먹는다. 코엔스타즈 측은 27일(오늘) 오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코엔스타즈는 신정환이 새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좋은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방송 외적으로도 사회에 좋은 영향을 줄 수 있는 방송인이 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 많이 응원해주시고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많은 분들이 아시다시피 신정환은 불미스러운 일로 대중의 질타를 받았고 또 이를 무마하는 과정에서 많은 분들께 실망감을 안겨드린 바 있다. 코엔스타즈는 오래 전부터 다수의 프로그램을 통해 신정환과 오랜 친분을 가지고 있었으며 누구보다 가까이에서 그의 성장을 지켜봐왔다. 그리고 대중과 떨어져 지내던 7년의 시간 동안 많은 시행착오를 거치며 스스로 단단해진 신정환의 모습을 보며 또 한 번의 가능성을 발견했다. 그의 진정성과 예능인으로서의 가치를 믿기에 오랜 시간에 걸쳐 신정환을 설득했고 전속계약을 하기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신정환은 새 소속사를 통해 “많이 그리웠고 후회도 많았다. 저의 경솔하고 미숙했던 행동으로 불편하셨던 많은 분들께 사과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 늘 처음 시작하는 마음으로 겸손하게 신중하게 최선을 다하겠다. 어려운 결정임에도 손을 내밀어준 ㈜코엔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혼성그룹 룰라의 초창기 멤버인 신정환은 1994년 룰라 1집 앨범 ‘Roots of Reggae’로 데뷔했으며, 1998년엔 탁재훈과 남성듀오 ‘컨츄리꼬꼬’를 결성해 ‘Gimme!Gimme!’, ‘콩가’, ‘오! 가니’ 등 다수의 히트곡을 발표했다.

또 MBC ‘전파견문록’, KBS2 ‘슈퍼TV일요일은즐거워-MC대격돌’, MBC ‘강호동의 천생연분’, SBS ‘X맨 일요일이 좋다’, KBS2 '상상플러스‘, MBC ‘라디오스타’ 등에서 재치 있는 입담을 뽐내며 시청자의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이하는 공식입장이다.

많은 분들이 아시다시피 신정환은 불미스러운 일로 대중의 질타를 받았고 또 이를 무마하는 과정에서 많은 분들께 실망감을 안겨드린 바 있습니다. 코엔스타즈는 오래 전부터 다수의 프로그램을 통해 신정환과 오랜 친분을 가지고 있었으며 누구보다 가까이에서 그의 성장을 지켜봐왔습니다. 그리고 대중과 떨어져 지내던 7년의 시간 동안 많은 시행착오를 거치며 스스로 단단해진 신정환의 모습을 보며 또 한 번의 가능성을 발견했습니다. 그의 진정성과 예능인으로서의 가치를 믿기에 오랜 시간에 걸쳐 신정환을 설득했고 전속계약을 하기에 이르렀습니다.

코엔스타즈의 안인배 대표는 “많은 연예 관계자들도 신정환이 가지고 있는 예능적인 끼와 재능만큼은 최고라고 인정하고 있다. 신정환을 둘러싼 모든 이슈들은 그가 방송활동과 함께 차근차근히 풀어갈 짐이고 숙제라고 생각한다. 본인이 오랜 시간동안 깊이 반성하고 있는 만큼 보듬어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코엔스타즈는 신정환이 새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좋은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방송 외적으로도 사회에 좋은 영향을 줄 수 있는 방송인이 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습니다. 많이 응원해주시고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