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설경구 “AOA 설현 향해 ‘백치미’ 언급, 짧은 생각으로 표현 잘못된 것” 사과

기사승인 2017.08.29  13:14:43

공유
default_news_ad1

- “하얀 도화지 같다는 표현 하고 싶었으나 표현 잘못돼... 공식적으로 사과할 것”

   
▲ 설경구가 논란이 된 표현에 대해 사과했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배우 설경구가 ‘살인자의 기억법’에 함께 출연하는 AOA 설현에게 한 '백치미' 표현에 대해 사과했다.


설경구는 29일 공식 팬카페를 통해 “어제 기자간담회 때 설현 씨에 대한 저의 표현이 적절하지 못 한 잘못된 표현이었던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설경구는 전날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언론시사회에서 설현에 대해 “백치미가 있다”고 표현했고, 이는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 잘못된 발언이라는 지적을 받았다. 백치미는 ‘지능이 낮은 듯하고, 단순한 표정을 지닌 사람이 풍기는 아름다움’을 뜻한다.

이에 대해 그는 “좋게 순수하고 하얀 도화지 같다는 표현을 하고 싶었는데 저의 짧은 생각으로 표현이 잘못됐다. 설현 씨에게 사과 드렸고 언론 개별 인터뷰 때 공식적으로 사과를 드리겠다”고 전했다.

또 “앞으로 말하고 표현하는 데 있어도 항상 신중하도록 할 것”이라며 “걱정해주셔서 감사하고 모든 서툰 점 늘 배우는 마음으로 살겠다. 다시 한 번 죄송하다”고 거듭 사과했다.

한편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에는 설경구, 김남길, 설현, 오달수 등이 출연한다. 내달 7일 개봉. 설경구는 알츠하이머에 걸려 점차 기억을 잃어가는 연쇄살인범으로 분한다.

다음은 설경구가 게재한 글 전문이다.

어제 기자간담회 때 설현 씨에 대한 저의 표현이 적절하지 못 한 잘못된 표현이었던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좋게 순수하고 하얀 도화지 같다는 표현을 하고 싶었는데 저의 짧은 생각으로 표현이 잘못됐습니다.

설현 씨에게 사과 드렸고 언론 개별 인터뷰 때 공식적으로 사과를 드리겠습니다! 그리고 앞으로 말하고 표현하는 데 있어도 항상 신중하도록 하겠습니다. 걱정해주셔서 감사하고 모든 서툰 점 늘 배우는 마음으로 살겠습니다! 다시 한 번 죄송합니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