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화보] 빅스LR, 가을의 아름다움을 담다

기사승인 2017.09.19  14:46:04

공유
default_news_ad1

- 빅스LR, 패션 매거진 ‘쎄씨’ 10월호 통해 매혹적인 화보 공개

▲ 빅스LR이 화보를 공개했다 ⓒ쎄씨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빅스LR의 레오와 라비가 가을 남자의 분위기를 담은 화보를 공개했다.


빅스LR이 패션 매거진 ‘쎄씨’ 10월호를 통해 가을 문턱에서 미리 만나보는 매혹적 분위기의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에서 빅스LR은 내추럴한 멋과 트렌디한 코디를 통해 가을 남자로 완벽히 변신했다. 단체 컷에서는 브라운 계열의 터틀넥 니트로 빅스 LR이 지닌 부드러운 매력을 살렸으며, 개별 컷에서는 가을 남자의 은은한 정취를 느끼게 한다. 레오는 손등과 목을 감싸는 블랙 앤 골드 니트에 카메라를 뚫고 나온 듯 조각 같은 외모로 시선을 집중시키게 만든다. 라비는 엘로우 니트에 그린 팬츠로 화사한 색감을 통해 가을 분위기를 표현했다.

또한 촬영장에서 빅스LR은 전문 모델 못지않게 어떤 스타일의 옷도 완벽히 소화해내 눈길을 끌었다는 후문이다.

▲ 빅스LR이 화보를 공개했다 ⓒ쎄씨

인터뷰에서 빅스LR은 “저희가 앨범 프로듀싱까지 하다 보니 방향성을 정하고 작업할 수 있었다. 음악적 스펙트럼이 넓어져 다채로운 느낌을 받으실 수 있을 것”이라며 “서로 상반된 느낌의 두 사람이 뭉쳤기에 그 차이에서 오는 시너지 효과가 분명히 있다”라고 바라봤다. 빅스LR에 이어 솔로 래퍼로 변신을 거듭한 라비는 “아직 생각한 것보다 못 보여드린 게 많다. 하고 싶은 것이 너무 많고 여전히 갈증을 느낀다”라고 털어놨다.

▲ 빅스LR이 화보를 공개했다 ⓒ쎄씨

그룹 빅스로도 활발히 달려온 지난 6년. ‘매번 무엇인가 보여줘야 한다는 부담감이 없냐’는 질문에 라비는 “믿고 움직이는 편”이라고 밝혔으며 레오는 “무대에 서기까지 그 과정에 대해 감사하는 마음가짐을 가진다”라고 말했다. 최근 대작 ‘마타하리’를 마치며 뮤지컬배우로도 활발히 활동 중인 레오는 “(연기가) 사람의 감정 폭을 넓혀주는 것 같다. 새로운 감정을 간접적으로 깨닫게 되는 편”이라며 뮤지컬 배우로서도 늘 배움의 끈을 놓지 않고 있음을 밝혔다.

빅스LR은 두 번째 미니앨범 ‘Whisper(위스퍼)’로 미국 음악 매체인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상위권을 차지하는 등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오는 10월 21일 오후 5시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그룹 빅스의 네 번째 단독 팬미팅 ‘VIXX의 Starlight Night Live(VNL)’ 무대에 설 예정이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