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화보] 10대의 끝자락, 열아홉 김향기

기사승인 2018.01.19  16:38:30

공유
default_news_ad1

- ‘신과 함께’ 김향기 “천만 관객? 데뷔 16년 만에 처음 겪은 일... 아직도 얼떨떨해”

▲ 배우 김향기의 화보가 공개됐다 ⓒ앳스타일

[베프리포트=김미순 기자] 귀인을 외치며 돌아온 배우 김향기가 10대의 풋풋함이 느껴지는 ‘낭랑 소녀’ 콘셉트로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과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인터뷰에서 김향기는 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이 2018년 첫 천만 영화 반열에 오른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영화를 재밌게 봐준 것만으로도 기쁜데, 덕춘이라는 캐릭터가 큰 관심을 받아 얼떨떨하다. 16년 동안 여러 작품에 출연했지만 이렇게 단기간에 긍정적인 피드백을 받은 건 처음이다”고 말했다.

▲ 배우 김향기의 화보가 공개됐다 ⓒ앳스타일

극 중에서 삼차사로 호흡을 맞춘 하정우, 주지훈에 대해서는 정말 대단한 배우라며 존경심을 표했다. “하정우, 주지훈 삼촌이 워낙 유쾌해서 즐겁게 촬영할 수 있었다. 서로 장난치다가도 촬영이 시작되면 캐릭터에 완벽하게 몰입하는 삼촌들을 보면서 진정한 배우라고 생각했다”고 했다.

또 “2년 전까지만 해도 아역 이미지를 벗어야 한다는 부담감 때문에 많은 고민이 있었다. 지금은 생각을 바꾸고 현재에 충실하려고 노력 중이다. 좋아하는 일을 하고 있다는 것만으로도 엄청난 행복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편, 앳스타일 2월 호에서 ‘소녀의 향기’가 느껴지는 김향기의 화보와 인터뷰를 볼 수 있다.

김미순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