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MBC ‘라디오스타’ 빅스 엔, 독보적 인기 덕 ‘카자흐스탄 납치’ 경험 고백

기사승인 2018.03.07  15:17:02

공유
default_news_ad1

- 엔 “내 기사에 직접 댓글 달아... 베스트 댓글 비결도 있다”

▲ 빅스 리더 엔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금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MBC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MBC 인기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아이돌그룹 VIXX(이하 빅스)의 리더 엔이 독보적 인기 덕분에 ‘카자흐스탄’서 납치를 당한 아찔하면서도 독특한 경험을 고백한다. 자신감으로 중무장한 엔은 줄줄이 자기자랑 토크를 해 ‘독보적 캐릭터’임을 인증했다는 후문.


7일(오늘) 밤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한영롱)는 샘해밍턴, 엔, 샘킴, 샘오취리가 모인 ‘샘N샘즈’ 특집이 방송된다. 세 명의 샘과 접속사 &(AND)로 출연한 엔까지 기막힌 조합으로 모여 기막힌 입담을 뽐낸다고.

‘도원경’으로 올해 첫 음원 ‘역주행’을 이뤄내며 IOC(국제올림픽위원회) 총회 개회식 축하공연까지 서게 된 빅스 엔은 개회식 당시의 비하인드와 그룹의 인기를 증언하면서 카자흐스탄서 벌어졌던 아찔한 납치의 경험을 고백해 시선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그는 당시의 상황을 전하면서 납치의 주범인 카자흐스탄의 ‘귀빈’에 대해 얘기해 모두를 놀래켰다.

특히 엔은 연기면 연기, 토크면 토크, 노래면 노래, 춤이면 춤, 어느 하나 빠질 것 없이 각 분야의 자부심으로 똘똘 뭉친 모습으로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그는 연기자와 가수로 활동하고 있는 자신의 활동 상황과 인기에 대해 조곤조곤 자랑을 해 모두를 웃게 만들었는데, MC 윤종신과 외국인 샘 해밍턴, 샘 오취리까지 두 손 두 발을 들며 독보적인 캐릭터임을 인정했다고. 뒤늦게 이 같은 상황을 파악한 엔은 급하게 자신의 단점을 고해성사하며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그런가 하면 엔은 자신과 빅스의 기사에 직접 댓글을 쓴다고 고백하면서, 베스트 댓글이 잘 되는 비결을 공개해 모두를 웃게 했다. 여기에 직접 기획해 온 여자 아이돌 댄스 3종세트와 피겨 여왕 김연아의 빙상 연기를 스튜디오에서 소화하며 시선을 사로잡아 “제대로 분량 뽑았다”는 칭찬을 받았다는 후문.

오늘밤 11시 10분 방송.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