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로드FC 이예지, “이젠 고등학생 티 벗고 싶어”

기사승인 2018.05.29  17:16:40

공유
default_news_ad1
▲ 약 1년 만에 로드FC 케이지에 복귀하는 이예지 / 사진: 로드FC 제공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이제 고등학생 티를 벗고, 더 강해진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습니다.”


약 1년 만에 케이지에 오르는 로드FC 이예지(19, 팀 제이)가 오는 7월 28일 원주 종합체육관에서 열리는 '샤오미 로드FC 048'에 출전한다. 지난해 8월 '로드FC 041'에서 판정 끝에 아쉬운 패배를 한 뒤 눈물을 보였던 이예지는 아쉬움을 뒤로 한 채 더욱 이를 악물고 훈련에 임했다. 지난해 12월 다시 기회를 잡았지만, 부상으로 경기가 취소되며 기약 없는 자신과의 싸움을 계속해 왔다.

이예지는 “8월 시합 이후로 아쉬움이 많이 남았어요. 12월 시합에서는 승패를 떠나 아쉬움이 남지 않는 경기를 하고 싶었습니다. 그간 준비도 많이 했었고, 심리적으로도 집중하고 있던 상태에서 시합을 못하게 되면서 많이 힘들었어요. 하지만 힘들어한다고 변하는 건 없다고 생각했습니다. 힘든 건 잠깐이었고, 다시 제 몸을 정비하는데 신경을 썼던 것 같습니다. 완벽하게 회복됐다고 할 수는 없지만, 경기하는데 아무 지장이 없을 정도로 많이 회복했습니다”라고 근황을 전했다.

▲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대학교에 진학한 이예지 / 사진: 로드FC 제공

17살의 나이로 프로무대에 데뷔해 ‘여고생 파이터’로 불린 이예지는 이제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대학교에 진학했다. 갓 성인이 된 만큼 하고 싶은 것도 많지만 모든 것을 뒤로한 채 훈련에만 집중하고 있다.


이예지는 “말로만 듣던 대학 생활을 하게 됐는데, 저는 고등학교 때와 별반 차이가 없다고 느껴져요. 대학생이 됐어도 운동선수인 건 변하지 않으니까요. 아무래도 대학 생활보다는 운동하는데 중점을 두고 있어서 그런 것 같아요. 그래도 재미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번 시합에서 이예지가 만나게 될 상대는 일본의 아라이 미카(25, MIBURO)다. 4전 전승을 거두며 상승세를 타고 있는 신예다. 이예지는 상대에 대해 “지난해 홍윤하 선수와 했던 경기를 보면 저돌적이고 근성이 있는 선수 같습니다. 결코 만만하게 볼 상대는 아닌 것 같고, 남은 기간 동안 열심히 분석하고 준비하겠습니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끝으로 이예지는 “12월에 경기가 취소되는 바람에 아쉬워했던 팬분들이 많았을 텐데, 이번 경기에서 그 아쉬움 다 잊게 해드리겠습니다. 항상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들 정말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많이 응원해주세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로드FC는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이예지의 새로운 별명을 공모하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이예지가 출전하는 로드FC 048의 지정석 티켓 등 푸짐한 상품이 당첨자들에게 주어질 예정이다.

정일원 기자 1one@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