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오마이걸, ‘오마이걸 반하나’로 8월 말 日 정식 데뷔 확정

기사승인 2018.06.12  13:17:24

공유
default_news_ad1

- 일본 유력 음반사 소니뮤직과 계약 체결... 日 진출 본격화

▲ 오마이걸이 오마이걸 반하나라는 유닛으로 일본에 데뷔한다 ⓒWM엔터테인먼트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콘셉트 요정’ OH MY GIRL(이하 오마이걸)의 첫 유닛 ‘오마이걸 반하나’가 오는 8월 말 일본 정식 데뷔를 확정했다.


오마이걸은 지난 11일 오후 4시 일본 도쿄에 위치한 소니뮤직에서 ‘오마이걸 반하나’로 일본 정식 데뷔를 알리는 기자회견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현장에는 일본 내 영향력 있는 언론사는 물론 주요 한류 매체 관계자들이 참여하며 오마이걸에 대한 일본 내 뜨거운 관심을 실감케 했다. 기자회견에서 오마이걸은 오는 8월 28일에 유닛 ‘오마이걸 반하나’의 일본 데뷔 쇼케이스 개최에 대한 소식과 더불어 8월 29일 첫 데뷔 앨범 ‘바나나를 먹지 못하는 원숭이’를 발매한다고 전했다.

오마이걸 반하나의 일본 내 첫 데뷔음반은 미니앨범 형태로 발매되며, 앞서 4월 발표한 팝업 앨범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를 번안해 일본 시장에 정식으로 발매할 예정이다. 이례적으로 오마이걸은 유닛 앨범인 ‘오마이걸 반하나’로 일본에서 먼저 데뷔를 하고, 이후 완전체로 일본 정식 데뷔를 할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오마이걸은 일본 유력 음반사인 소니뮤직과 현지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일본 데뷔에 준비에 박차를 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니뮤직은 일본 최대규모 엔터테인먼트사로 다양한 산하 레이블과 유력 아티스트들을 보유하고 있는 일본 음악 산업의 선두기업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오마이걸이 일본 최대 음반사인 소니뮤직과 현지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하고 오는 8월 29일 첫 데뷔앨범을 발매할 계획이다. 본격적으로 오마이걸이 일본 시장에 진출을 하는 만큼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오마이걸은 오는 13일까지 언론사 인터뷰, 방송 촬영 등 일본 현지에서 바쁜 프로모션 일정을 소화할 계획이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