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유준상, ‘DIMF’서 올해의 스타상 수상... 뮤지컬 ‘삼총사’ 맹활약 덕

기사승인 2018.07.10  20:44:24

공유
default_news_ad1

- 유준상, 오는 8월부터 뮤지컬 ‘바넘 : 위대한 쇼맨’으로 관객 만난다

▲ 유준상이 'DIMF'에서 올해의 스타상을 받았다 ⓒ나무엑터스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배우 유준상이 ‘올해의 스타상’을 수상했다.


소속사 나무엑터스에 따르면 유준상은 지난 9일 열린 제 12회 대구 뮤지컬 페스티벌(DIMF) 어워즈에서 뮤지컬 ‘삼총사’ 아토스 역으로 ‘올해의 스타상’을 받았다.

뮤지컬 '삼총사'는 알렉산드로 뒤마의 대표작으로 손꼽히는 '삼총사'를 바탕으로, 프랑스 왕실 총사가 되기를 꿈꾸는 청년 달타냥과 전설적 총사 아토스 아라미스 포르토스가 루이 13세를 둘러싼 음모를 밝혀내는 과정을 담은 작품.

‘삼총사’ 10주년을 맞아 초연부터 함께한 유준상이 다시 무대에 섰다. 아토스 역으로 카리스마를 뿜어내는가 하면 특유의 유머로 오랜 기간 함께해 온 관객들에게 큰 웃음과 행복을 선사했다.

소속사 측은 “대학시절까지 합하면 뮤지컬 30년 차인 유준상의 열정은 세월이 지나도 꺾일 줄 몰랐다. ‘삼총사’가 익숙한 작품임에도 불구하고 늘 초연 때처럼 온 힘을 다해 연습에 임했다”며 “이런 그의 에너지가 동료들은 물론 후배들마저 작품에 집중하게 만드는 시너지 효과를 불러일으켜 ‘삼총사’가 마지막 공연까지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는 원동력이 됐다”고 설명했다.

수상 후 유준상은 “함께 해준 뮤지컬 ‘삼총사’ 팀에게 너무 고맙고 항상 응원해주시고 공연 보러 오시는 관객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좋은 공연들이 더욱 사랑 받을 수 있도록 보이지 않는 곳에서 많은 분들이 애써주시는데 대구 뮤지컬 페스티벌(DIMF)의 노고에 또한 고맙다”면서 “8월부터 시작하는 새로운 공연 ‘바넘 : 위대한 쇼맨’도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유준상은 오는 8월 7일에 개막하는 뮤지컬 ‘바넘 : 위대한 쇼맨’에서 주연을 맡아 관객들과 호흡할 예정이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