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로드FC ‘암바왕’ 윤동식, 日그래플링 대회 출전

기사승인 2018.07.16  15:08:08

공유
default_news_ad1
▲ 윤동식 팀 사진 / 사진: Quintet, 로드FC 제공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로드FC ‘암바왕’ 윤동식(46, 우정 교역)이 ‘일본 MMA의 전설’ 사쿠라바 카즈시가 주최하는 그래플링 대회에 출전한다. 특히 이번엔 자신의 종합 격투기 데뷔전 상대이기도 했던 사쿠라바 카즈시와 토코로 히데오, 나카무라 다이스케, 하이삼 라이다 등과 ‘Team SAKURABA’로 한 팀이 돼 승부를 펼쳐 눈길을 끌고 있다.


윤동식은 대한민국의 유도 영웅이다. 47연승의 신화를 달성하며, 1994년 히로시마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냈다. 1997년엔 아시아 유도선수권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이후 2005년 종합격투기 선수로 전향, PRIDE와 K-1, 로드FC에서 활약을 이어오고 있는 '레전드'다.

16일 일본에서 열리는 ‘Quintet : Grappling Team Survival Match’에 참가하기 위해 출국길에 오른 윤동식은 "지난번 출전 당시 1회 대회임에도 불구하고 전석 매진을 달성하는 등 대회의 분위기가 너무 좋았다. 덕분에 즐거운 기억을 가지고 있었는데, 2회 대회에도 출전하게 되어 기쁘다. 이번에도 즐거운 마음으로 다녀오려 한다. 유일한 한국 선수로서 좋은 활약을 보여주고 오겠다”고 출전 각오를 다졌다.

한편, 윤동식이 출전하는 이번 그래플링 대회는 5 대 5 팀 대항전으로 펼쳐진다. 각 팀에서 1명씩 나와 대결을 펼치고, 승자는 다음 상대와 계속 대결을 이어나가는 서바이벌 방식이다.

정일원 기자 1one@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