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KPGA, ‘골프존·DYB교육 투어챔피언십’ 포토콜 진행

기사승인 2018.11.07  17:45:31

공유
default_news_ad1
▲ (왼쪽부터) 포토콜에 참여한 함정우, 김태훈, 박효원, 이형준, 최고웅, 한창원, 윤성호 / 사진: KPGA 제공

[베프리포트=박경식 기자] 2018 시즌 KPGA 코리안투어의 피날레를 장식할 ‘골프존·DYB교육 투어챔피언십(총상금 5억 원, 우승 상금 1억 원)’의 개막을 하루 앞둔 7일, 경기도 안성에 위치한 골프존카운티 안성H 레이크, 힐 코스(파70. 6,876야드)에서 포토콜이 진행됐다. ‘골프존·DYB교육 투어챔피언십’에는 제네시스 포인트와 제네시스 상금순위 상위 70위까지의 선수들 중 59명이 출전하며 컷오프 없이 참가 선수 전원이 4라운드까지 경기한다.


이날 포토콜에는 ‘디펜딩 챔피언’ 최고웅(31)을 비롯해 제네시스 포인트 부문 1위 이형준(26, 웰컴저축은행), 지난주 ‘A+라이프 효담 제주오픈 with MTN’에서 투어 첫 승을 올린 박효원(31, 박승철헤어스투디오), ‘동아회원권그룹 부산오픈’ 챔피언 김태훈(33)과 본 대회 타이틀 스폰서인 ㈜골프존(대표이사 박기원)이 후원하는 함정우(24, 골프존), 한창원(27, 골프존), 윤성호(22, 골프존) 등 7명의 선수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7명의 선수들은 우승 트로피 앞에서 포즈를 취하며 필승의 선전을 다짐했다. 단 80포인트 차이로 최종전까지 ‘제네시스 대상 경쟁을 벌이고 있는 제네시스 포인트 부문 1위 이형준(4,514포인트)과 2위에 자리하고 있는 박효원(4,434포인트)은 “경쟁하는 선수들과 마지막끼리 스릴 넘치는 최고의 대결을 준비하겠다. 명승부가 펼쳐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많은 골프 팬들이 대회장에 찾아오셔서 열정적인 응원을 보내주셨으면 좋겠다. ‘마지막에 웃는 자’가 되기 위해 모두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생애 단 한 번뿐인 ‘까스텔바작 신인왕(명출상)’ 레이스를 펼치고 있는 까스텔바작 신인왕 포인트 부문 선두 함정우(469포인트)와 3위 윤성호(285포인트)는 “평생 한 번 밖에 받지 못하는 상이기 때문에 욕심이 난다. 선의의 경쟁과 페어플레이를 통해 좋은 결실을 맺도록 후회 없이 노력하겠다.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라는 말처럼 집중해 경기에 임하겠다”라고 출사표를 던졌다.

한편, 시즌 마지막 대회까지 손에 땀을 쥐는 타이틀 경쟁이 벌어지고 있는 가운데, ‘골프존·DYB교육 투어챔피언십’은 KPGA 코리안투어 주관 방송사인 JTBC골프를 통해 오는 8일부터 11일까지 매 라운드 오전 10시부터 생중계되며 포털 사이트 네이버에서 시청이 가능하다.

박경식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