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구혜선, ‘서울독립영화제2018’ 특별 초청... 감독으로 관객 만난다

기사승인 2018.11.28  16:57:18

공유
default_news_ad1

- 구혜선, 제 44회 서울독립영화제 단편 부문 특별 초청

▲ 배우 구혜선이 감독으로도 인정 받고 있다 / 사진 : 파트너즈파크 제공

[베프리포트=채이슬 기자] 배우 구혜선이 감독으로 관객들과 만난다.


오는 29일 개막하는 제 44회 서울독립영화제에 구혜선의 영화 ‘미스터리 핑크’가 단편 부문 특별초청작으로 선정되었다.

구혜선이 연출한 단편영화 ‘미스터리 핑크’는 사랑이라는 파괴적이고 미스터리한 감정들을 시간과 공간으로 표현한 영화이다. 서현진, 양동근의 열연과 구혜선만의 섬세하면서 과감한 색채가 묻어나는 작품으로 호평 받았다.

‘미스터리 핑크’는 ‘유쾌한 도우미’, ‘요술’, ‘당신’, ‘복숭아 나무’, ‘기억의 조각들’에 이은 구혜선의 여섯 번째 작품으로, 제 22회 부천 국제 판타스틱 영화제 특별 상영과 제 19회 전주국제영화제 코리아 시네마스케이프 단편 부분 후보에 오르며 감독 구혜선의 저력을 과시한 바 있다.

구혜선은 12월 1일 압구정 CGV에서 작품 상영 후 GV를 통해 관객들과 작품에 관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한편 배우, 화가, 작가에 이어 감독으로도 인정받으며 2018 서울 독립영화제에 초청된 구혜선은 지난 13일 프랑스 파리에서 개인 전시회를 마무리 짓고 휴식을 취하며 밀린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채이슬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