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리그컵] ‘북런던 더비 결승골’ 토트넘 손흥민, “아스널전 득점은 특별해”

기사승인 2018.12.20  13:12:53

공유
default_news_ad1
▲ 아스널과의 리그컵 8강전서 결승골을 뽑아낸 토트넘의 손흥민 / 사진: 토트넘 공식 홈페이지 갈무리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서 첫 골(시즌 6호)을 신고한 토트넘의 손흥민이 소감을 전했다.


손흥민은 20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서 펼쳐진 ‘2018-19 카라바오컵’ 아스널과의 8강전에 선발 출전, 결승골을 뽑아내며 토트넘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토트넘의 포체티노 감독은 케인, 요리스 등 지난 번리전과 4명이 다른 선발 라인업을 들고 나왔다. 번리전서 교체로 활약한 손흥민은 케인을 대신해 토트넘의 최전방 공격을 책임졌다.

전반 20분 아스널 수비진 뒷공간을 파고든 손흥민을 향해 알리가 로빙패스를 뿌렸고, 체흐 골키퍼와 1:1로 맞선 손흥민이 간결한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가르면서 스코어 1-0을 만들었다. 토트넘은 후반 15분 케인의 로빙패스를 받은 알리가 체흐 골키퍼 키를 넘기는 칩슛으로 쐐기골을 뽑아내 2-0 완승을 거뒀다.

경기 후 손흥민은 구단 공식 채널인 ‘스퍼스 TV’와의 인터뷰에서 “지난 아스널전은 실망스러운 결과였지만, 오늘은 우리가 원하는 결과를 얻었다. 리그컵 준결승에 진출해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 아스널과의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4라운드서 토트넘은 2-4로 완패하며 자존심을 구겼다. 당시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페널티킥을 얻어내는 등 분투했지만, 팀의 패배를 막진 못했다.

마침내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서 1호골을 뽑아낸 손흥민은 “골을 넣는 건 항상 행복하다. 특히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서 득점하는 것은 더욱 놀라운 일이다”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토트넘의 포체티노 감독 역시 “오늘 승리는 나의 첫 번째 아스널 원정 승리다. 선수들이 탄탄한 경기력을 보여줬고, 원하는 결과를 얻었다. 다가오는 첼시와의 준결승전을 준비하겠다”고 자신의 첫 아스널 원정 승리를 자축했다.

한편, 라이벌 아스널을 꺾고 카라바오컵 4강에 오른 토트넘은 오는 1월 9일(수) 첼시와 맞붙는다. 토트넘-첼시전 승자는 맨체스터 시티-버튼 알비온전 승자와 우승컵을 놓고 격돌한다.

정일원 기자 1one@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