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카라 출신’ 박규리, 日 영화 ‘리바이브 by 도쿄24’ 주인공 캐스팅

기사승인 2019.01.10  11:02:26

공유
default_news_ad1

- 박규리, 韓日 오가며 ‘글로벌 활동’

▲ 박규리가 일본 영화 ‘리바이브 by 도쿄24’에 캐스팅됐다 / 사진: 다인엔터테인먼트 제공

[베프리포트=채이슬 기자] 카라 출신 배우 박규리가 일본 영화 ‘도쿄24’의 스핀오프 버전인 ‘리바이브 by 도쿄24’(Revive by TOKYO24)의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리바이브 by 도쿄24’는 2030년 도쿄에서 첫 AI 형사가 등장하는 특별 범죄 수사 팀 T24의 활약을 담은 영화 ‘도쿄24’의 스핀 오프 버전으로, 박규리 외에 ‘도쿄24’의 주인공이었던 테라니시 유우마과, 영화배우 야마모토 유스케가 주요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리바이브 by 도쿄24’는 인간과 AI가 공존하는 근 미래(2030년)의 도쿄를 무대로 한 액션 서스펜스물인 ‘도쿄24’의 스핀오프 버전이다. ‘도쿄24’는 일본 현지에서 뜨거운 인기를 모았을 뿐 아니라, 제16회 모나코 국제영화제에서 최우수남우주연상, 최우수여우주연상, 최우수여우조연상, 최우수프로듀서상, 최우수스타일링상 등 일본영화 최다 5관의 쾌거를 달성하여 작품성까지 인정받았다.

‘도쿄24’의 각본 및 제작총지휘를 했던 감독 테라니시 카즈히로가 다시 한 번 메가폰을 잡았으며, ‘도쿄24’의 AI형사로 열연을 펼쳤던 테라니시 유우마가 이번에는 인간형사로 변신해 ‘리바이브 by 도쿄24’의 여자주인공인 박규리와 호흡을 펼칠 예정이다.

일본의 사회적 이슈로 떠오른 고독사를 다루는 ‘리바이브 by 도쿄24’는 수사 1과 형사 고토 하루히코(야마모토 유스케 분)와 후배 형사의 도죠 츠요시(테라니시 유우마 분) 가 한 노인의 고독사 현장을 담당하면서 본격적인 이야기가 시작된다. 단순 고독사라고 생각했던 노인의 정체가 사실은 토죠가의 비서로 전 정치가이자 평론가인 사카키바라 히토쿠(카자미 신고)와 연락을 주고받았으며, 최근까지도 특별 조사관 안도 아야(박규리 분)의 감시 하에 있다는 걸 깨닫고 크게 놀라게 된다.

극 중 박규리는 특별 조사관 안도 아야 역을 연기한다. 안도 아야는 정부의 AI화 정책을 비판하던 사카키바라의 수상한 죽음에 진상을 쫓는 인물이다. 박규리는 연기뿐 아니라, 영화 주제곡 OST까지 부르며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국내 대표 걸그룹 카라로 한국과 일본 등에서 많은 사랑을 받은 박규리는 배우로 전향한 이후 드라마 ‘장영실’,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영화 ‘두 개의 연애’, ‘어떻게 헤어질까’ 등에 출연하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 SBS 드라마 ‘황후의 품격’에 특별 출연해 이목을 끌기도 했다.

한편, ‘리바이브 by 도쿄24’는 오는 2월 크랭크인 되며, 5월 개봉 예정이다.

채이슬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