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김선호,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 출연 확정... 데뷔 후 첫 미니시리즈 주연

기사승인 2019.01.10  16:40:11

공유
default_news_ad1

- 아이돌 출신 가수 지망생 차우식 역 맡는다

▲ 배우 김선호가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를 통해 데뷔 후 첫 미니시리즈 주연을 맡게 됐다 / 사진: tvN 제공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배우 김선호가 JTBC 새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에 출연한다. 내년 상반기 방송 목표로, 이이경, 신현수, 문가영, 안소희, 김예원 등이 이름을 올렸다. 


10일(오늘)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는 “김선호가 JTBC 새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 2(연출 이창민, 극본 김기호·송지은·송미소·서동범)’의 출연을 확정 지었다.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는 포복절도 코믹, 액션, 멜로, 휴먼을 버무린 청춘 드라마다. 어설프고 유치하고 무모하지만 오늘도 앞만 보고 달리는 청춘들의 우정과 사랑 그리고 꿈을 위한 도전을 유쾌 상쾌 통쾌하게 그린다.

극 중 김선호는 게스트 하우스 ‘와이키키’의 투자자이자 아이돌 출신의 가수 지망생 ‘차우식’ 역을 맡았다. ‘차우식’은 오랜 시간 바라던 가수의 꿈을 포기하지 않고, 재기를 위해 노력하는 인물. 어느 날 투자만 하면 무조건 대박인 초특급 아이템이 있다는 친구의 말에 보증금을 몽땅 털어 와이키키에 투자하게 되면서 일어나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려나갈 예정이다.

김선호는 소속사를 통해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에 합류할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감독님, 작가님을 비롯한 관계자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주신 대본을 너무 재밌게 읽어서 촬영 현장 또한 유쾌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되지 않을까 싶은 기대가 있다. 캐릭터에 대해 많이 고민하고, 공부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김선호는 연극 ‘옥탑방 고양이’, ‘연애의 목적’, ‘트루웨스트’, ‘클로저’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 내공을 쌓아온 배우다. 이후 2017년 KBS ‘김 과장’을 시작으로 KBS ‘최강 배달꾼’, MBC ‘투깝스’, MBC 단막극 ‘미치겠다, 너 땜에!’, 지난해 종영한 tvN ‘백일의 낭군님’까지 출연하며 안방극장까지 활동 무대를 넓혔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