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김동욱, 현 소속사 키이스트와 재계약 체결 (공식입장)

기사승인 2019.01.29  13:46:48

공유
default_news_ad1

- 키이스트, 정려원·소이현·인교진·주지훈 등 잇따른 재계약 이어 김동욱까지

▲ 배우 김동욱이 키이스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 사진: 키이스트 제공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배우 김동욱이 현 소속사 키이스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29일(오늘) 키이스트 매니지먼트 부문 대표 홍민기 부사장은 “연기적 재능이 뛰어나고 대중에게 호감도 높은 배우로 사랑받는 김동욱과 재계약을 체결하게 됐다”면서 “제2의 전성기를 구가하는 김동욱이 앞으로도 열일 행보를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이로써 2016년 전속계약 이후 또 한 번 키이스트와 활동하게 된 김동욱은 2007년 MBC 드라마 ‘커피프린스 1호점’에서 귀여운 바람둥이 진하림 역으로 대중에게 이름을 알린 뒤 영화 ‘국가대표’, ‘후궁: 제왕의 첩’, 드라마 ‘못 말리는 결혼’, ‘하녀들’, ‘자체발광 오피스’, 뮤지컬 ‘온에어’, ‘형제는 용감했다’ 등 다양한 장르와 캐릭터로 입지를 다져왔다.

특히 2017년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에서는 이야기의 핵심 인물인 김수홍 역할로 ‘김동욱의 재발견’, ‘신과함께 히든카드’ 등의 찬사를 이끌었다. ‘신과함께-죄와 벌’뿐만 아니라 ‘신과함께-인과 연’ 또한 천만 관객을 동원하며 쌍 천만 배우에 등극한 것은 물론 춘사영화제와 황금촬영상 시상식에서 남우조연상을 수상하며 관객의 전폭적인 지지와 평단의 인정을 받는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이후 김동욱은 OCN 오리지널 ‘손 the guest’를 통해 또 한 번의 연기 변신으로 시청자를 매료시켰다. 영매의 운명을 타고난 윤화평 역을 맡아 극 중 캐릭터를 실제 인물처럼 묘사해내는 탁월한 연기로 이른바 신들린 연기력을 펼쳐 보인 것이다.

이러한 김동욱은 현 소속사 키이스트와 재계약을 체결하며 2019년에도 바쁜 행보를 이어갈 계획이다. 2월 27일 개봉을 앞둔 영화 ‘어쩌다, 결혼’과 4월 방영 예정인 MBC 새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이 대기 중이다. 특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서는 주인공 조진갑 역을 맡아 독보적 캐릭터 소화력으로 인생 캐릭터 경신에 기대를 모은다.

한편, 김동욱이 재계약을 체결한 키이스트는 배용준, 손현주, 주지훈, 김현중, 김수현, 정려원, 소이현, 우도환 등이 소속되어 있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