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K리그1] 강원FC 조재완, 6월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 영예

기사승인 2019.07.15  16:51:11

공유
default_news_ad1
▲ 6월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를 수상한 강원FC 조재완 / 사진: 한국프로축구연맹

[베프리포트=최민솔 기자] 강원FC의 미드필더 조재완이 하나원큐 K리그1 6월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ADIDAS TANGO AWARD)' 주인공에 선정됐다.


지난해 신설된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는 한국프로축구연맹과 아디다스가 손을 잡고 지난 한 달간 가장 개성 있는 플레이를 선보인 선수 1명을 뽑아 시상하는 상이다. 연맹은 매달 두 건의 플레이를 선정, 연맹 공식 SNS 채널서 진행하는 팬 투표 결과로 수상자를 선정한다.

이번 달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의 후보자는 같은 경기에서 나왔다. 지난달 23일(일) 17라운드 강원과 포항의 경기는 강원이 0-4 스코어를 뒤집고 5-4로 승리했다. 이날 경기서 후반 추가시간 환상적인 왼발 발리슛으로 득점에 성공한 조재완과 후반 11분 골대로 빨려 들어가는 듯한 감아차기로 골문을 연 완델손이 탱고 어워드를 두고 경쟁했다.

팬 투표 총 19,281표 중 9,946표(51.6%)를 득표한 조재완이 경쟁자 완델손(9,335표)을 근소하게 따돌리고 탱고 어워드의 주인공이 됐다.

올 시즌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는 김대원(대구), 염기훈(수원), 페시치(서울)이 각각 3, 4, 5월에 수상했다. 5월부터는 시상식에 팬 대표를 초청해 탱고 어워드 시상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수상 선수의 친필 사인이 담긴 K리그 공인구 ‘아디다스 커넥스트19’도 증정하고 있다.

한편, 조재완은 지난 12일(금) 강원과 상주의 ‘프라이 데이 나이트 풋볼’에서 트로피와 함께 부상으로 200만 원 상당의 아디다스 상품권을 수상했다. 시상식에는 최근 강원의 관중석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공룡좌'가 팬 대표로 함께해 그 의미를 더했다.

최민솔 기자 solsol@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