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화보] 손담비, 다양한 마스크

기사승인 2019.07.23  22:02:43

공유
default_news_ad1

- 손담비 “가수 출신 편견, 연기로 넘어서겠다”

▲ 손담비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앳스타일 제공

[베프리포트=채이슬 기자] ‘동백꽃 필 무렵’으로 3년 만에 브라운관 컴백을 앞둔 손담비가 앳스타일과 뷰티 화보를 진행했다.


컨시크의 뮤즈로 활약하고 있는 손담비는 내추럴한 베이스부터 강렬한 레드 립까지 다양한 메이크업으로 고혹미를 가감 없이 뽐냈다.

손담비는 9월에 방영하는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 촌스러운 비주얼의 향미 역으로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그는 “어리숙하고 촌스러운 캐릭터에 도전한다. 지금까지 보여준 적 없는 모습이라서 반전 매력을 발견할 수 있을 것 같다. 촌스러움을 극대화하기 위해 뿌리 염색도 안 하고, 매니큐어도 유치한 컬러로 칠했다”며 기대감을 높였다.

▲ 손담비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앳스타일 제공

손담비는 극 중 공효진과 호흡을 맞춘다. “선배와 함께하는 장면이 많다. 자연스러움에 대해서 이야기도 나누고, 오랫동안 알고 지낸 만큼 맞춤형 조언도 해준다. 향미에 더욱 가까워질 수 있도록 도와준다”며 고마움을 드러냈다.


덧붙여 “향미는 손담비만 할 수 있는 캐릭터라고 인정받고 싶다. 배우로 전향한지 10년이 지났지만, 가수 출신에 대한 색안경은 여전히 남아있다. 꾸준히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면서 연기로 인정받고 싶다”며 “시청률은 높을수록 좋다. 20% 넘기겠다는 각오로 열심히 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한편 손담비의 다양한 얼굴이 담긴 뷰티 화보와 인터뷰는 ‘앳스타일’ 8월 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채이슬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