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조정석·임윤아 주연 ‘엑시트’, 개봉 8일 만에 400만 돌파... ‘베테랑’보다 빠르다

기사승인 2019.08.08  13:30:22

공유
default_news_ad1
▲ 영화 '엑시트'가 400만을 돌파했다 /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베프리포트=채이슬 기자] 영화 ‘엑시트(감독 이상근)’가 개봉 8일째인 7일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엑시트’는 개봉 8일째인 지난 7일 400만 관객을 모았다. 이는 ‘극한직업’과 동일한 흥행 속도이자, 2015년 ‘베테랑’보다 하루 빠른 기록이다. 특히 ‘엑시트’는 400만 명이 넘는 관객이 관람했음에도 CGV 골든에그지수가 여전히 97%로, 높은 만족도를 기록 중이다. 이는 2019 최고의 흥행영화 ‘극한직업’의 에그지수와 같은 기록이며, 여름 극장가 동시기 개봉한 경쟁작들 대비 단연 앞서는 수치이다.

이 같은 흥행 성적은 민폐 캐릭터나 억지 감동이 없는 신선한 재난영화라는 점과 폭력성과 선정성은 없고 오락성이 강해 전 세대,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다는 점이 관객들에게 강하게 어필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또한 연일 계속되는 폭염 속에서 더위를 날려버릴 스릴감과 불쾌함을 날려버릴 코믹함을 동시에 즐길 수 있다는 점도 한 몫 한 것으로 보인다.

400만 관객을 돌파한 ‘엑시트’ 흥행의 주역 조정석, 임윤아, 김지영, 강기영, 이상근 감독은 영화를 사랑하고 지지해준 대한민국 관객들을 향해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들은 ‘EXIT’ 풍선과 케이크를 들고 “올여름은 ‘엑시트’! 흥행 완등 가자 파이팅!”으로 파이팅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다.

한편, ‘엑시트’는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하는 청년백수 용남(조정석 분)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임윤아 분)의 기상천외한 용기와 기지를 그린 재난탈출액션 영화다. 절찬 상영 중.

채이슬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