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김은숙 작가 신작 ‘더 킹 : 영원의 군주’, 내년 SBS 방송 확정

기사승인 2019.08.12  13:14:06

공유
default_news_ad1

- 화앤담픽쳐스·스튜디오드래곤, 김은숙 작가 신작 SBS에 방영권 판매

▲ 배우 이민호, 김고은 주연의 '더 킹 : 영원의 군주'가 내년 SBS 방송을 확정했다고 스튜디오드래곤 측이 밝혔다 / 사진: MBC, tvN 제공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화앤담픽쳐스(대표이사 윤하림)와 스튜디오드래곤(대표이사 최진희)이 2020년 상반기 공개를 앞둔 김은숙 작가의 신작 ‘더 킹 : 영원의 군주’ 방송 플랫폼을 SBS로 확정했다고 12일(오늘) 밝혔다.


‘더 킹 : 영원의 군주’는 최초 방영권 판매계약을 SBS와 체결함으로써 SBS서 첫 선을 보인 후 화앤담픽쳐스와 스튜디오드래곤의 콘텐츠 유통전략에 따라 OTT 등 다양한 플랫폼에 순차적으로 노출될 예정이다.

스튜디오드래곤은 앞서 ‘푸른 바다의 전설’, ‘황금빛 내 인생’ 등 다양한 드라마를 지상파 방송사에 판매해왔으며 최근에도 MBC ‘봄밤’, SBS ‘의사 요한’을 선보이는 등 플랫폼 다각화 전략에 기반해 경쟁력 있는 콘텐츠 제작사로서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다.

또한 국내 TV 채널뿐 아니라 스튜디오드래곤이 제작하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 ‘나 홀로 그대’ 등도 준비 중이다. 단순히 완성된 콘텐츠 판매에서 한 발 더 나아간 협업으로 향후 스튜디오드래곤의 해외 시장 진출에 교두보가 될 전망이다.

스튜디오드래곤 관계자는 “기존 방송사에서 제작비의 일부를 투자해 드라마를 만들고 IP(지적재산권)를 소유하는 것과 달리 스튜디오드래곤은 자체 사업역량으로 콘텐츠를 기획 제작하고 방송사, OTT 등 플랫폼별로 방영권을 판매하는 전략”이라며 “오픈 플랫폼 정책에 따라 내부유통채널에 얽매이지 않고 콘텐츠별 최적의 플랫폼을 선택해 사업성과를 극대화하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더 킹 : 영원의 군주’는 김은숙 작가와 ‘태양의 후예’를 만든 백상훈 감독이 연출을 맡아 드라마에서는 좀처럼 다루지 않았던 평행세계를 배경으로 악마의 속삭임에 맞서 차원의 문(門)을 닫으려는 이과(理科)형 대한제국 황제 이곤(이민호 분)과 누군가의 삶, 사람, 사랑을 지키려는 문과(文科)형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김고은 분) 의 두 세계를 넘나드는 공조를 통해 때론 설레고, 때론 시린,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