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KLPGA, 정규투어 선수 대상으로 ‘안전관리 및 스포츠 윤리교육’ 시행

기사승인 2019.09.06  14:58:06

공유
default_news_ad1
▲ 심폐소생술 실습 중인 KLPGA 정규투어 선수들 / 사진: KLPGA 제공

[베프리포트=박경식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이하 KLPGA)가 지난 5일, 써닝포인트 컨트리클럽에서 ‘제9회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오픈 with KFC’에 참가하는 KLPGA투어 선수를 대상으로 ‘안전관리 및 스포츠 윤리교육’을 시행했다.


먼저 안전관리 교육으로 심폐 소생술의 중요성에 대한 설명과 함께 실습하는 시간을 가졌다. 강연은 한국응급처치교육원의 배혜윤 강사가 맡았다.

심폐소생술 교육을 처음 받아본 루키 조아연(19, 볼빅)은 “선수에게 정말 유익한 교육이었다. 개인적으로 좀 더 자세하게 배워보고 싶은 마음도 생겼다. 나중에 필요한 상황이 생기면 배운 대로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말했다.

‘KLPGA 클린센터’를 운영하는 등 투명한 경기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KLPGA는 전문 강사(한국프로스포츠협회 임성민 매니저)의 윤리교육을 통해 스포츠 윤리 인식을 개선하고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시간도 마련했다. 올해는 성폭력 예방 교육까지 추가되어 선수들에게 더욱 유익한 시간을 제공했다.

윤리 교육과 성폭력 예방 교육을 뜻깊게 들었다는 한진선(22, 비씨카드)은 “여자이자 선수로서 알아야 할 정보들을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 평소에도 인지하고 있었지만, 이번 교육을 통해 선수로서 지켜야 할 중요한 것들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된 계기가 됐다”는 성숙한 소감을 덧붙였다.

▲ 성폭력 예방 및 스포츠윤리 교육을 받는 KLPGA 정규투어 선수들 / 사진: KLPGA 제공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하는 안전관리 및 스포츠 윤리 교육은 정규투어뿐만 아니라 드림투어와 점프투어, 챔피언스 투어에서도 시행하고 있다.

지난 6월 열린 ‘KLPGA 2019 그랜드-삼대인 점프투어 8차전’의 출전 선수 128명에 교육을 제공한 것을 시작으로, 7월에는 신입 준회원과 드림투어 선수들에게 동일한 교육을 제공했고, 8월에는 챔피언스투어에서도 교육 시간을 마련해 128명의 챔피언스투어 선수들도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KLPGA는 남은 시즌 동안 추가적으로 세 번의 교육을 계획 중이다. 오는 10월 21일(월)에는 ‘KLPGA 2019 무안CC-올포유 드림투어 18차전’이 열리는 무안 컨트리클럽에서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고, 11월 3일(일)에는 ‘2019 KLPGA 제2차 신입 준회원 입문교육’이 열리는 엘리시안 강촌 리조트에서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2019 KLPGA 신입 정회원 입문교육’이 예정된 11월 29일(금)에도 새롭게 KLPGA 정회원으로 입회한 선수들을 대상으로 동일한 교육을 제공할 계획이다.

박경식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