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래퍼 치타, 배우로 부산국제영화제 참석... 주연작 ‘초미의 관심사’ 공식 초청

기사승인 2019.09.09  16:06:38

공유
default_news_ad1
▲ 래퍼 치타가 배우 김은영으로 분한다 / 사진: '초미의 관심사' 스틸컷

[베프리포트=채이슬 기자] 래퍼 치타가 영화배우로 부산국제영화제(BIFF) 레드카펫을 밟는다.


치타(김은영), 조민수 주연의 영화 ‘초미의 관심사’(감독 남연우)가 지난 5일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오픈 시네마 섹션의 공식 초청을 확정했다. 치타는 조민수, 남연우 감독과 부산을 찾아 개막식 행사를 시작으로 관객과의 대화, 야외 무대인사를 통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초미의 관심사’는 치타가 배우 김은영으로서 선보이는 첫 작품으로, 치타는 극 중 일찍 철이 든 속 깊은 딸 순덕 역을 맡아 매력적인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여기에 ‘마녀’, ‘관능의 법칙’, ‘피에타’ 등 작품마다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하는 조민수가 엄마로 함께 호흡을 맞췄다.

‘초미의 관심사’는 돈을 들고 사라진 둘째 딸을 찾기 위해 각자의 인생노선을 살고 있던 엄마(조민수 분)와 딸(치타 분)이 만나 이태원에서 펼치는 버라이어티한 추격전을 그린 영화다. 심상치 않은 센 캐릭터를 가진 두 사람이 추격전에 나서게 되면서 뿜어져 나오는 환상의 케미스트리가 관람 포인트다.

특히 ‘초미의 관심사’는 ‘위플래쉬’, ‘늑대소년’ 등이 상영됐던 ‘오픈 시네마’ 섹션에 초청이 확정되며 업계의 관심과 기대를 증명해냈다. ‘오픈 시네마’ 섹션은 부산국제영화제에서도 작품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신작 및 국제적인 관심을 모은 화제작을 영화의전당 야외 상영장에서 상영하는 섹션이다.

한편, 치타는 최근 Mnet ‘러브캐쳐’, ‘더 콜2’ 등에 출연하며 각종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채이슬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