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해투4’ 빅스 켄, 몸 사리지 않는 열정 발산... 개인기 대방출

기사승인 2019.09.19  12:22:46

공유
default_news_ad1

- “예능 사전 미팅만 100번... 성사된 건 없었다”

▲ 빅스 켄이 '해투4'에서 열정을 뽐냈다 / 사진: KBS 제공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해피투게더4’ 빅스 켄이 예능을 향한 야망을 드러낸다.


19일(오늘)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황태자가 체질’ 특집으로 꾸며진다. 무대 위의 황태자 신성우, 엄기준, 임태경, 빅스 켄이 출연해 뮤지컬을 하면서 생겼던 기상천외한 에피소드를 방출,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할 전망이다.

그 중 예능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빅스 켄의 ‘해투4’ 첫 출연이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빅스의 메인보컬이자 뮤지컬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켄은 훈훈한 외모와 시원한 가창력으로 대중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그런 켄이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예능을 향한 열정을 드러냈다. 켄은 “남다른 욕심으로 예능 프로그램 사전 미팅만 약 100번 진행했다. 아쉽게도 성사된 것은 없었다”며 그간의 설움을 밝혔다. 이에 MC들은 “그동안 본인이 감추고 있었던 끼를 오늘 녹화에서 다 쏟아내고 가라”며 한마음으로 응원했다고.

이러한 응원과 기대에 부응하듯 켄은 열정적인 활약으로 스튜디오를 쥐락펴락 했다고. 귀를 호강하게 만드는 가창력은 물론, 재치 있는 입담과 몸 사리지 않는 예능감으로 예능 야망돌에 등극한 것. 특히 어떤 에피소드에든 자동으로 튀어나오는 그의 노래는 유재석으로 하여금 “역대 ‘해투’ 출연자 중에 제일 노래를 많이 하고 간다”는 감탄을 자아내기도 했다.

또한 켄의 화려한 개인기 퍼레이드가 현장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는 후문. 켄은 박효신 모창부터 닭, 개 등 다양한 동물 울음소리를 흉내 내는 등 개인기를 아낌없이 선보이며 모두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한편, ‘해투4’는 금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