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LG트윈스, 두산전서 이동현 은퇴 행사 갖는다

기사승인 2019.09.26  15:02:30

공유
default_news_ad1
오는 두산전 은퇴 행사를 끝으로 글러브를 벗는 LG트윈스의 이동현 / 사진: LG트윈스

[베프리포트=박경식 기자] 프로야구 LG트윈스(이하 LG)가 이동현의 은퇴 행사를 갖는다.


LG는 오는 29일(일) 두산과의 홈경기서 이동현의 은퇴 행사 ‘Don’t Cry Rocket’를 실시한다.

이동현은 경기고를 졸업하고 2001년 신인 1차 지명으로 LG트윈스에 입단했다. 이동현은 통산 700경기 출장하여 910이닝 53승 47패 113홀드 41세이브 평균자책점 4.06을 기록했다. 특히 2002년 8승 3패 6홀드 7세이브 평균자책점 2.67을 기록하며 팀의 한국시리즈 준우승에 기여했으며 2013년 25홀드, 2014년 23홀드로 팀의 포스트시즌 진출을 이끌었다.

29일(일) 은퇴 행사는 경기 전 팬 사인회, 기자 회견, 700경기 출장 시상식, 꽃다발 전달식 등을 진행하고 이동현 선수의 부친 이형두 씨가 시구, 이동현 선수가 시포 할 예정이다. 경기 종료 후에는 SPOTV 임용수 캐스터의 진행으로 공식 은퇴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차명석 단장은 “이동현은 단순히 기록만으로 평가할 수 있는 선수가 아니다. 그의 팀에 대한 사랑과 헌신을 결코 잊을 수 없으며 팀 프랜차이즈 스타로서 앞으로도 계속 예우와 존중을 해주고 싶다”고 밝혔다.

이동현은 “우리 후배들이 꼭 가을야구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기를 바란다. 내가 사랑하는 트윈스 줄무늬 유니폼을 입고 함께 한 시간들이 너무 소중하고 감사하다. 팬 여러분께서 보내주신 사랑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항상 잊지 않겠다. LG트윈스 선수라서 정말 행복했다”고 은퇴 소감을 전했다.

박경식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