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BF이슈] 에이핑크 손나은이 S대학 법학과 출신 악플러 선처한 이유

기사승인 2019.11.11  14:42:35

공유
default_news_ad1

- 플레이엠 측 “소속 아티스트 관련 악플러에 지속적인 후속 대응”

▲ 에이핑크 손나은이 악플러를 선처했다 / 사진: 플레이엠 제공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인기 걸그룹 Apink(이하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이 악플러(악성 댓글을 남기는 네티즌)를 선처해 화제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이하 플레이엠) 측이 손나은의 악플러 고소 진행 상황을 전하면서부터다.


11일(오늘) 플레이엠 측은 “지난 6월 진행했던 손나은 악플러 고소와 관련해 법무팀 및 법무법인 우리와 강력한 수사를 요청하였고, 수사기관과의 공조 끝에 피의자의 신원을 파악했다”고 밝혔다.

이어 “피의자의 안타까운 사정과 피의자 가족의 진심어린 사과를 전해들은 손나은은 이번에 한하여 피의자를 어떠한 대가도 없이 너그럽게 용서하기로 결정했다”고 알렸다.

플레이엠에 따르면 피의자는 서울 소재 국내 최고 명문 S대학 법학과 출신으로, 오랫동안 사법시험을 준비하다 정신질환을 앓은 뒤 입원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손나은은 피의자의 안타까운 사정과 피의자 가족의 사과를 듣고 선처하기로 결심했다.

플레이엠은 “이번 손나은의 사례 이외에도 에이핑크 멤버들, 모든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여타 온라인의 악성 게시글을 게재하는 자들에 대해서 법적 대응을 검토하고 적극적인 조치를 지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에이핑크는 지난 4월 팬송 ‘Everybody Ready?(에브리바디 레디?)’를 발매한 후 개인 활동에 한창이다.

▲ 에이핑크 손나은이 악플러를 선처했다 / 사진: 플레이엠 제공

이하는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는 지난 6월 21일 소속 아티스트 에이핑크 손나은 관련 인신공격, 성적 희롱, 허위사실 유포 등 악성 게시물을 온라인상에 지속적으로 올린 자를 법무법인 우리를 통해 서울 강남경찰서 사이버수사팀에 정보통신망법 위반 및 협박죄 등으로 고소하였습니다.

그 동안 소속사와 아티스트의 고통이 극심하였던 만큼, 법무팀 및 법무법인 우리와 강력한 수사를 요청하였고 수사기관과의 공조 끝에 피의자의 신원을 파악하게 됐습니다.

신원 파악 결과, 피의자는 서울 소재 국내 최고 명문 S대학 법학과 출신으로 오랜기간 사법시험을 준비하다 정신질환을 앓게 되었고, 현재 입원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피의자의 안타까운 사정과 피의자 가족의 진심어린 사과를 전해들은 손나은은 이번에 한하여 피의자를 어떠한 대가도 없이 너그럽게 용서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당사는 이번 손나은의 사례 이외에도 에이핑크 멤버들, 모든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여타 온라인 상의 악성 게시글을 게재하는 자들에 대해서 법적 대응을 검토하고, 적극적인 조치를 지속해 나갈 예정입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