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K리그 생명나눔캠페인, 구단 순회교육 진행... 전북-서울 클럽하우스 방문

기사승인 2019.11.12  16:47:45

공유
default_news_ad1

- K리그 선수-관중 약 300명 이상 장기-조직기증 희망 동참

▲ K리그 생명나눔캠페인의 일환으로 전북현대, FC서울의 클럽하우스를 방문한 한국프로축구연맹과 한국장기조직기증원 / 사진: 한국프로축구연맹

[베프리포트=최민솔 기자] 한국프로축구연맹(이하 연맹)과 한국장기조직기증원(이하 기증원)이 지난 8일과 11일, 각각 전북현대와 FC서울의 클럽하우스를 방문해 선수들을 대상으로 ‘올바른 생명나눔, 장기-조직기증’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교육은 연맹과 기증원, 질병관리본부가 올 시즌 펼치고 있는 ‘2019 K리그 생명나눔캠페인-다시 뛰는 심장으로’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이번 캠페인은 K리그 구성원들이 장기-조직기증에 앞장서고, 나아가 K리그를 통해 우리 사회의 생명나눔 문화 활성화를 도모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교육이 끝난 뒤 전북과 서울의 일부 선수들은 기증 희망에 등록해 팬들의 관심과 성원을 받는 K리그 선수로서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였다.

교육에 참석한 한 선수는 “평소에 가지고 있던 장기-조직 기증에 대한 선입견에서 조금은 벗어날 수 있었다”. 선수들도 아킬레스건, 인대 등을 다쳤을 때 조직기증자로부터 이식을 받는 만큼, K리그 선수로서 올바른 생명나눔 문화 확산에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교육을 이수한 소감을 밝혔다.

한편, 연맹은 구단 순회교육과 더불어 생명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K리그 생명나눔대사’ 김병지를 모델로 한 공익광고 전광판 송출, 경기장 현장 홍보 활동 등 생명나눔캠페인 활동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다. 그 결과 생명나눔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개선에 크게 이바지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K리그 선수들과 관중을 합쳐 약 300명 이상이 장기-조직기증 희망에 동참했다.

최민솔 기자 solsol@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