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화보] CIX, 몽환적인 분위기에 더해진 비주얼

기사승인 2019.11.27  18:48:36

공유
default_news_ad1
▲ CIX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더스타 제공

[베프리포트=채이슬 기자] 그룹 CIX가 ‘더스타’ 커버를 장식했다.


‘더스타’ 매거진 12월호를 통해 공개된 이번 화보에서 CIX는 다양한 소품들을 활용해 묘한 매력을 발산했다. 모던한 룩부터 화려한 패턴이 가미된 슈트까지, 다채로운 스타일을 소화하는 동시에 컷마다 바뀌는 표정 변화로 보는 재미를 더했다.

최근 연부작으로 진행되는 두 번째 앨범 ‘Hello, Strange Place(안녕, 낯선공간)’을 발매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CIX는 “두 번째 앨범이라서 너무 기대가 되고 설렌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 CIX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더스타 제공

이번 앨범을 준비하면서 가장 힘들었던 점에 대해 승훈은 “해외 스케줄을 같이 진행하느라 힘들었다”라고 답했고, 현석은 “안무가 너무 복잡하고 힘들어서 익숙해질 때까지 숙지하는 게 어려웠다”라고 말했다.


또 승훈은 자신만의 ‘소확행(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에 대해 “이동할 때 우리 노래를 들으며 무대에 서는 것을 상상한다. 그때 응원해 줄 팬들을 생각하면 마음이 행복해진다”며 남다른 팬사랑을 자랑했고, 배진영은 “연습하고 집에 들어와서 씻고 누울 때”라고 답했다.

▲ CIX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더스타 제공

세월이 흘러도 변하지 않았으면 하는 자신들의 모습에 대한 질문에서는 CIX의 진중함이 전해졌다. BX는 “예의를 중히 여기고 항상 남을 생각하는 모습이 변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배진영은 “노력과 열정이다”라고 밝히며 한층 성숙해진 마음가짐을 드러냈다.

한편, CIX의 감각적인 패션 화보와 자세한 인터뷰는 ‘더스타’ 12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채이슬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