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뭉쳐야 찬다’ 측 “진종오, ‘2020 도쿄 올림픽’ 준비로 잠시 휴식기” (공식입장)

기사승인 2020.01.08  16:49:14

공유
default_news_ad1

- “멤버들·제작진 모두 응원... ‘뭉쳐야 찬다’로 금의환향하길”

▲ 진종오 선수가 본업을 위해 잠시 어쩌다FC를 떠난다 / 사진: JTBC 제공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JTBC 예능 프로그램 ‘뭉쳐야 찬다’에 출연 중인 사격 선수 진종오가 잠시 어쩌다FC를 떠난다. 본업에 집중하기 위해서다.


8일(오늘) ‘뭉쳐야 찬다’ 측 관계자는 베프리포트와의 통화에서 “진종오 선수가 2020 도쿄 올림픽을 준비를 위해 잠시 어쩌다FC 휴식기를 갖게 됐다”며 “멤버들과 제작진 모두 응원하고 있다. 이후 ‘뭉쳐야 찬다’로 금의환향하길 바란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진종오는 개인통산 5번째 올림픽 금메달에 도전하고 있다. 2008년 베이징, 2012년 런던, 2016년 리우 올림픽에서 3회 연속 남자 50m 권총을 석권했다. 2012년에는 10m 공기권총 금메달도 차지했다.

한편, ‘뭉쳐야 찬다’는 대한민국의 심장을 뜨겁게 만들었던 스포츠 전설들과 조기축구팀을 결성해 도전하는 스포츠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시청자들을 찾는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