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KLPGA, '하나금융그룹 싱가포르 여자오픈' 개최 확정... 정규투어 총상금 270억

기사승인 2020.01.28  15:10:56

공유
default_news_ad1

- 2020 시즌 정규투어 총상금 규모 270억 돌파

▲ 2020년 시무식을 가진 KLPGA 임직원 단체사진 / 사진: KLPGA 제공

[베프리포트=박경식 기자] 2020 시즌 KLPGA 정규투어가 '역대급' 규모로 펼쳐진다.


28일 KLPGA는 "하나금융그룹이 주최하고 KLPGA와 싱가포르골프협회(이하 SGA)가 공동 주관하는 ‘하나금융그룹 싱가포르 여자오픈 2020’이 총상금 10억 원을 두고 11월 6일부터 8일까지 총 3라운드에 걸쳐 싱가포르의 타나메라 컨트리클럽의 템피니스 코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하나금융그룹 싱가포르 여자오픈 2020'에서는 총 96명의 선수들이 출전해 자웅을 겨룬다. KLPGA에서는 72명의 최정예 선수들이 대회 첫 타이틀을 확보하기 위해 나서며, SGA에서는 21명의 선수들이 출전한다. 나머지 세 자리는 스폰서의 추천을 받은 선수들로 구성될 예정이다.

KLPGA는 이번 대회를 통해 중국, 베트남, 대만에 이어 싱가포르까지 영역을 넓히며 ‘아시아 골프 허브’로서 자리를 확고히 하겠다는 각오다. 또한 아시아 골프에 새로운 기류를 만들어 세계 골프의 중심을 아시아로 옮겨오는데 힘을 쏟겠다는 의지를 함께 내비쳤다.

▲ 2020 시즌 KLPGA 정규투어 일정 및 상금 규모 / 사진: KLPGA 제공

이로써 KLPGA의 정규투어는 총 31개 대회, 총상금 270억 원을 돌파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총상금 10억 원으로 새롭게 합류한 '하나금융그룹 싱가포르 여자오픈 2020'과 더불어 상금을 증액한 대회가 많아진 덕분이다.

국내 개막전으로 치러지는 ’롯데렌터카 여자오픈’을 비롯해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 ‘두산 매치플레이 챔피언십’, ‘S-OIL 챔피언십’이 총상금 1억 원을 증액했다. 대유위니아 MBN 여자오픈’도 1억 원을 증액하며 총상금을 7억 원으로 확정했다.

올해로 개최 10주년을 기록하게 되는 ‘롯데 칸타타 여자오픈’은 무려 2억 원을 올려 총상금 8억 원의 대회로 탈바꿈한 가운데, 다른 대회들도 총상금 증액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2020시즌 KLPGA는 말 그대로 ‘역대급’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박경식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