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화보] 브라운아이드걸스 가인, 새롭게 피어나

기사승인 2020.03.25  17:31:31

공유
default_news_ad1
▲ 브라운아이드걸스 가인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나일론 제공

[베프리포트=채이슬 기자] 브라운아이드걸스 가인의 ‘나일론’ 4월호 화보가 공개됐다.


지난해 말 브라운아이드걸스 새 앨범 ‘RE_vive(리바이브)’와 올해 초 신곡 활동으로 공백기를 깬 가인이 오랜만에 솔로 화보로 모습을 비췄다. 화보 속 가인은 투명한 메이크업과 스타일링으로 순수한 매력을 뽐냈다.

솔로앨범을 준비 중인 가인은 “아직 정해진 건 아무것도 없다. 전체적인 음반 틀도 정하지 못했고, 계속 고민하는 과정”이라고 귀띔했다.

▲ 브라운아이드걸스 가인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나일론 제공

매 앨범 새로운 시도로 솔로 아티스트로서 독보적인 입지를 다져온 가인은 “나 같은 경우에는 부담을 크게 느끼면서 했던 음반이 더 잘됐다”며 “좋은 음반을 만들기 위한 숙명이랄까. 그래서 적당한 긴장감은 필요한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기억에 오래 남는 솔로앨범으로 ‘진실 혹은 대담’을, 최고의 순간은 ‘피어나’ 때를 꼽으며 “‘진실 혹은 대담’ 활동 당시에 전 앨범인 ‘피어나’가 잘됐기 때문에 많이 비교됐다. 하지만 활동 후 ‘진실 혹은 대담’에 대한 좋은 이야기를 들었다. 그래서인지 뭔가 아쉽기도 하고 생각이 많이 난다”고 했다. “‘피어나’ 때는 내가 빛났던 나이, 빛났던 순간”이라고도 했다.

가인은 자신이 가야 할 방향에 도움을 준 사람을 묻는 질문에 김이나 작사가, 황수아 뮤직비디오 감독을 얘기했다. 그는 “(김)이나 언니는 늘 자신이 경험한 수많은 경험을 아무 대가 없이 나에게 내어주고, 황수아 감독님은 두서없는 내 이야기를 잘 들어주는 편”이라며 “음악적인 부분을 포함해 모든 생각을 공유하는 내 인생 최고의 조합”이라고 설명했다.

▲ 브라운아이드걸스 가인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나일론 제공

가인의 더 많은 사진과 인터뷰는 ‘나일론’ 4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채이슬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