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로드FC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 대구에 코로나19 마스크 기부

기사승인 2020.03.30  10:45:42

공유
default_news_ad1

- 대구지역에 마스크 1000개 기부

▲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대구 지역을 위해 마스크 1000개를 기부한 신동국 / 사진: 로드FC 제공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로드FC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40, 원주 로드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싸우고 있는 대구 지역에 마스크 1000개를 기부했다.


30일 로드FC 측은 "신동국이 대구 지역 한 요양원과 소상공인들을 위해 각각 마스크 500개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신동국은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많은 국민분들이 불안해하고 기업인, 소상공인, 의료진분들 저희 소방관들까지 그 여느 때보다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며 “얼마 전 영화배우 김보성 씨가 대구를 찾아가 트럭 위에서 직접 마스크를 나눠 주시며 시민의 편지를 받고 눈물을 흘리시는 모습을 보고 가슴이 뭉클해졌다. 아마도 많은 국민분들께서도 그 모습을 보고 감동하고 위로를 받으셨을 거라고 생각한다”고 취지를 밝혔다.

신동국의 마스크 기부는 로드FC 전 대표인 정문홍 전 대표의 조언으로 이루어졌다.

신동국은 “미약하지만 기부에 동참하고 싶어 스승님이신 정문홍 관장님께 조언을 구했다. 정문홍 관장님께서는 이미 대구에 있는 고아원에 마스크를 기부하고 계셨고, 나도 뜻을 함께해 지난 경기의 파이트머니로 마스크를 기부하기로 결심했다. 마스크 1000장이 많은 수량은 아니지만, 작은 마음이 전해져 누군가에게 보탬이 되고 자발적 기부행렬에 영감을 줄 수 있다면 의미가 있을 거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매 경기 자신의 파이트머니를 기부하며 선행을 이어온 신동국은 평소 본업인 소방관 일에도 헌신하며 국민의 안전을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끝으로 신동국은 “지금 이 순간에도 저희 소방관들은 코로나에 대응하여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감염의 위험 속에서도 사명감을 가지고 방역 활동과 환자 이송업무를 수행하고 있고 오만명의 소방관들이 ‘고통분담’ 시책으로 기부금을 모으고 침체된 경제를 살리기 위해 예산 조기 집행 및 상품권 구매 등 여러 가지 방법으로 국민들과 함께 고난을 이기려고 애쓰고 있다. 고난과 역경은 비로소 함께할 때 이겨낼 수 있다고 생각한다. 지금 국민 여러분들은 너무 잘해나가고 있고, 곧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종식시킬 수 있을 거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 조속히 바이러스가 사라지고 다시금 안전한 대한민국의 모습을 되찾을 수 있도록 제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일원 기자 1one@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