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브로콜리너마저 측 “기타리스트 향기, 31일부로 팀 탈퇴” (공식입장)

기사승인 2020.03.31  00:27:20

공유
default_news_ad1

- “각자의 위치서 열심히 살아내는 것이 모두에게 필요한 선택”

▲ 브로콜리너마저의 기타리스트 향기가 팀을 떠난다 / 사진: 스튜디오브로콜리 제공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브로콜리너마저 멤버 향기가 팀을 떠난다.


소속사 스튜디오브로콜리 측은 지난 30일 오후 공식 소셜 미디어를 통해 “기타리스트 향기가 31일 발매하는 B-SIDE PART. 2(비사이드 파트 투)를 마지막으로 팀에서 탈퇴하게 됐다”며 “오랫동안 고민한 끝에 향기와 브로콜리너마저는 각자의 길을 걷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장기휴식이라는 말로 팬들을 기약 없이 기다리게 하기보다는 각자의 위치에서 열심히 살아내는 것이 지금 모두에게 필요한 선택이라고 생각했다”면서 “결정을 내리고도 여러분들께 이 소식을 어떻게 전해야 할지 어렵고 무거운 시간을 보냈다”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그럼에도 멤버들은 언제나처럼 이 시간들을 잘 지나기 위해 노력할 것이고, 저희는 끝나지 않을 브로콜리너마저의 노래와 덕원, 잔디, 향기, 류지 네 멤버의 내일을 응원하려고 한다”며 “팬 여러분들께는 어떤 말보다 필요할 때 닿을 수 있는 음악으로 곁에 있겠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2007년 ‘앵콜요청금지’로 데뷔한 브로콜리너마저는 덕원, 잔디, 류지, 향기로 구성된 4인조 밴드다. ‘보편적인 노래’, ‘졸업’, ‘사랑한다는 말로도 위로가 되지 않는’, ‘이웃에 방해가 되지 않는 선에서’ 등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하는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스튜디오브로콜리입니다. 브로콜리너마저의 기타리스트 향기가 3월 31일 발매하는 B-SIDE PART. 2 를 마지막으로 팀에서 탈퇴하게 되었습니다.

오랫동안 고민한 끝에 향기와 브로콜리너마저는 각자의 길을 걷기로 결정했습니다. 장기휴식이라는 말로 팬들을 기약없이 기다리게 하기보다는 각자의 위치에서 열심히 살아내는 것이 지금 모두에게 필요한 선택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결정을 내리고도 여러분들께 이 소식을 어떻게 전해야 할지 어렵고 무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괜찮지 않은 일을 괜찮다고 하진 않으려고 합니다. 어떤 거짓말을 진짜같이 하더라도, 그 모든 게 아무것도 아닌 일은 아니니까요.

그럼에도 멤버들은 언제나처럼 이 시간들을 잘 지나기 위해 노력할 것이고, 저희는 끝나지 않을 브로콜리너마저의 노래와 덕원, 잔디, 향기, 류지 네 멤버의 내일을 응원하려고 합니다. 팬 여러분들께는 어떤 말보다 필요할 때 닿을 수 있는 음악으로 곁에 있겠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마지막으로 스탭 변동으로 스튜디오브로콜리 오피셜 SNS 계정(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은 당분간 운영되지 않을 예정입니다. 브로콜리너마저의 소식은 밴드의 공식 계정에서 지금처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