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빅톤 측 “악플러 형사 고소... 선처 없이 강경 대응” (공식입장)

기사승인 2020.04.06  19:50:04

공유
default_news_ad1

- 법무법인 통해 악플러 관련 형사 고소장 접수

▲ 빅톤 측이 악플러를 고소했다 / 사진: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제공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인기 보이그룹 VICTON(이하 빅톤) 측이 악플러를 향해 칼을 빼들었다.


6일(오늘)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내고 “법무법인 원일(변호사 유정훈)을 통해 빅톤 관련 악성 게시물을 올린 이들에 대해 명예훼손죄 및 모욕죄로 형사 고소장을 서울 강남경찰서에 접수했다”고 밝혔다.

이어 “나날이 심해지는 악플러들의 행위로 아티스트의 피해가 극심하였던 만큼 선처 없이 강경 대응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팬분들의 제보와 자체 모니터링 자료를 바탕으로 강력한 법적 대응을 지속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빅톤은 지난 9일 여섯 번째 미니앨범 ‘Continuous(컨티뉴어스)’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Howling(하울링)’으로 활발히 활동했다.

이하는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는 지난 1월 소속 아티스트 법적 보호 관련 공지 이후, 많은 팬 여러분들의 지속적인 제보와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온라인상에서 빅톤 멤버들을 향한 악의적 비방, 인신공격, 허위사실 유포 등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는 악성 게시물들을 다수 확인하였습니다.

이에 당사는 고소 절차에 필요한 자료를 검토하였으며, 4월 6일 법무법인 원일을 통해 빅톤 관련 악성 게시물을 올린 이들에 대해 명예훼손죄 및 모욕죄로 형사 고소장을 서울 강남경찰서에 접수했습니다.

나날이 심해지는 악플러들의 행위로 아티스트의 피해가 극심하였던 만큼 선처 없이 강경 대응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팬분들의 제보와 자체 모니터링 자료를 바탕으로 강력한 법적 대응을 지속해나갈 것입니다.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 빅톤에게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리며, 당사는 모든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