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화보] 이주영, 팔색조 매력

기사승인 2020.04.29  12:25:56

공유
default_news_ad1
▲ 배우 이주영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데이즈드 제공

[베프리포트=채이슬 기자] ‘화보 천재’ 이주영이 곧 콘셉트가 됐다.


최근 JTBC ‘이태원 클라쓰’를 마친 이주영의 색다른 화보가 공개됐다. ‘데이즈드’ 5월호를 통해 컷마다 다른 콘셉트를 적용한 화보를 촬영한 것.

먼저 화이트 톤의 배경에 이주영의 얼굴을 가득 채운 컷에서는 레드 립으로 강렬함을 더해 신비로운 분위기를 완성했으며, 옐로우 컬러의 모자와 오렌지 톤의 립으로 포인트를 준 컷에서는 유니크한 이주영의 색을 드러냈다.

▲ 배우 이주영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데이즈드 제공

또, 퍼프 소매 블라우스에 롱 플리츠 스커트를 매치해 사랑스러운 룩을 소화함은 물론, 의상 사이로 이주영의 얼굴이 드러나는 컷에서는 눈빛만으로 시선을 압도했다.


마지막으로 프린트 셋업에 성냥을 문 컷에서는 시크한 무드를 자아내 그야말로 이주영의 색으로 아름다운 빛을 뿜어내며 ‘콘셉트가 곧 이주영’인 화보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특히 이주영의 섬세하고 능수능란한 포즈와 컷마다 다른 무드를 연출하는 연기는 스텝들의 환호성을 끌어냈다는 후문이다.

▲ 배우 이주영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데이즈드 제공

이주영은 ‘이태원 클라쓰’를 통해 얻은 인기에 대해 ”출연작 중 시청률이 가장 잘 나온 작품인 만큼, 그 덕에 더욱더 많은 사람이 이주영이란 배우를 알아보기 시작했다. 무엇보다 제 부모님 세대도 이 드라마를 좋아해 주셨다는 점이 남다르다”는 소감을 전했다.

극 중 이주영이 맡은 인물 마현이와 닮은 점과 다른 점에 대해서는 “휘둘리지 않는 강한 의지가 닮았다. 그리고 마현이는 오뚝이 같다는 게 차이점이다. 마현이는 초반에 ‘조이서(김다미 분)’에게 비난 받을 정도로 요리 실력이 형편없지만 포기하지 않고, 끝내 요리 경연 대회에서 우승할 정도로 일취월장한다. 끊임없이 난관에 부딪혀도 꿋꿋이 이겨내는 마현이를 진심으로 응원했고, 끈기를 배웠다”고 말했다.

▲ 배우 이주영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데이즈드 제공

이어 독립 영화에 대한 남다른 애정에 대해서는 “제 이름이 조금씩 알려지게 된 것을 감사하게 생각한다. 연기를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아 유명해졌다면 아마 안주했을 것”이라며 “저는 8년 동안 앞으로 조금씩 나아갔다. 최선을 다했으나 성과가 미미한 적도 많았고, 그만큼 앞으로 나아가는 게 얼마나 힘들고 많은 시련이 있는지 알고 있다. 이런 고난을 이겨 내며 지금까지 왔기에 아마 앞으로도 쭉 그럴 것”이라고 답하며 단단한 내면을 뽐냈다.

한편, 이주영은 지난해 ‘부산국제영화제’에서 관객의 큰 사랑을 얻고 ‘서울독립영화제’에서 이주영에게 ‘독립스타상’의 영광을 안겨준 영화 ‘야구소녀’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채이슬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