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임윤아, 제19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명예 심사위원 위촉

기사승인 2020.06.10  14:45:23

공유
default_news_ad1
▲ 제19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명예 심사위원 임윤아 /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베프리포트=채이슬 기자] 임윤아(소녀시대 윤아)가 제19회 미쟝센 단편영화제에 명예 심사위원으로 위촉됐다.


임윤아는 제19회 미쟝센 단편영화제에 코미디 장르인 ‘희극지왕’ 부문 명예 심사위원이 되어 한국 영화의 미래를 이끌어 갈 신인 감독 찾기에 나선다.

임윤아는 스크린 데뷔작 ‘공조’(2018)에서 ‘민영’ 역으로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 780만 관객을 동원해 주목을 받았다. 또 첫 주연작 ‘엑시트’(2019)에서는 주체적인 캐릭터 ‘의주’ 역으로 열연해 940만 관객을 동원하며 단숨에 ‘충무로 흥행 여신’으로 등극했다.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는 임윤아가 명예 심사위원으로서의 활약을 예고한 만큼 특유의 신선한 시선으로 직접 출품작을 심사할 것은 물론 단편영화 관심 증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올해로 19회를 맞이한 미쟝센 단편영화제는 유능한 신인 감독들을 발굴하는 국내 유일의 장르 단편 영화제로, 오는 25일 개막부터 7월 1일 폐막식까지의 모든 프로그램을 네이버TV ‘미쟝센 단편영화제 MSFF’ 채널에서 무료로 상영한다.

한편, 임윤아는 올 하반기 방송을 앞둔 JTBC 드라마 ‘허쉬’에서 인턴기자 ‘이지수’ 역으로 변신해 신문사를 배경으로 기자들의 생존과 양심, 그 경계의 딜레마를 그려낼 예정이다.

채이슬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