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BF현장] ‘우리, 사랑했을까’ 김민준 “무서운데 섹시한 구파도 역 위해…”

기사승인 2020.07.08  13:35:57

공유
default_news_ad1

- “감독님 러브콜에 기뻐 출연 결심... 전신 태닝 했지만 티 안 나더라”

▲ 배우 김민준이 '우리, 사랑했을까' 구파도 역을 위해 노력한 부분을 소개했다 / 사진: JTBC 제공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배우 김민준이 ‘우리, 사랑했을까’를 위해 노력한 부분을 소개했다.


8일(오늘) JTBC 새 수목드라마 ‘우리, 사랑했을까(극본 이승진·연출 김도형)’ 제작발표회가 코로나19 확산 방지차 온라인 생중계로 열렸다. 진행은 박지선이 맡았다. 현장에는 김도형 감독과 배우 송지효, 손호준, 송종호, 구자성, 김민준, 김다솜이 참석했다.

‘우리, 사랑했을까’는 싱글맘이지만 꿈을 포기하지 않고 열심히 살아가는 주인공 노애정(송지효 분) 앞에 나타난 4명의 남자들과 벌어지는 로맨스다. 김민준은 극 중 ‘무서운데 섹시한 놈’ 나인캐피탈 사장 구파도 역을 맡았다.

이날 김민준은 “짧지 않은 공백을 갖고 있다가 감독님의 러브콜을 받았다. 연기자로서 가장 기분 좋은 캐스팅 아닌가. 너무 즐거웠고 기뻐서 출연을 결심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지금 시기에 아주 도전해보고 싶은 캐릭터였다. 멋있더라. 비주얼적인 부분도 중요했기 때문에 노출을 위해 전신 태닝도 했다. 그런데 여기 계신 남자 배우 분들의 피부톤이 전반적으로 까매서 티가 잘 안 났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 김민준은 “당연히 해야 하는 신체 훈련, 운동도 병행했다”며 “상처 받아 힘든 사람이 꼭 의지하고 싶은, 거대한 성 같은 구파도만의 강인함을 잘 표현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오늘 밤 9시 30분 첫 방송.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