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화보] 고준희, 숏컷 여신의 빛나는 미모

기사승인 2020.09.30  16:29:13

공유
default_news_ad1
▲ 배우 고준희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해시태그 레전드 제공

[베프리포트=채이슬 기자] 배우 고준희가 홍콩 매거진 커버를 장식했다.


고준희는 프랑스 모던 주얼리 브랜드 ‘FRED(프레드)’ 뮤즈로서 함께한 홍콩 매거진의 커버와 레전드급 화보를 공개해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 배우 고준희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해시태그 레전드 제공

고준희는 프렌치 감성의 주얼리 컬렉션과 세련되면서도 퓨어한 느낌이 돋보이는 의상을 매치해 고준희만의 고급스러운 룩을 완성했다. 감각적 패션 센스를 자랑하는 연예계 대표 패셔니스타답게 모든 아이템을 200% 완벽히 소화한 고준희의 멋스러움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한국을 넘어 아시아 팬들의 마음까지 사로잡고 있다는 고준희는 다양한 광고와 화보 등 프로젝트의 러브콜을 받으며 핫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홍콩 팬들의 요청에 의해 성사된 이번 화보 인터뷰를 통해 고준희는 상징적인 헤어스타일과 패션으로 아시아의 아이콘이 된 소감과 더불어 팬들을 향한 솔직한 속마음을 들려줬다.

▲ 배우 고준희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해시태그 레전드 제공

대중이 숏컷을 두고 일명 ‘고준희 머리’라고 지칭하는 것에 대해 고준희는 “처음 머리를 잘랐을 때 그런 식의 반응을 의도한 것은 아니었기 때문에 많은 분들께서 이토록 사랑해 주시는 것이 매우 감사하고도 놀랍다. 숏컷은 워낙 많은 분들이 즐겨 하는 헤어스타일인데도 내 이름을 따서 불러주시니 매우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고준희는 한 사람의 여배우로서 대중에게 어떻게 기억되고 싶냐는 물음에 “모든 사람들의 기억 속에 내가 좋은 사람, 좋은 배우로 남을 수는 없다는 것을 안다. 그저 지금 나를 사랑해 주시는 분들이 끝까지 나를 사랑해 주시기를 바란다”며 진솔한 답변을 내놓기도 했다.

▲ 배우 고준희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해시태그 레전드 제공

이처럼 홍콩 매거진의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하며 워너비 패션 아이콘으로서의 독보적 영향력을 다시금 입증한 고준희는 앞으로도 다채로운 콘텐츠를 통해 대중과 소통할 예정이다.

채이슬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