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미스터트롯 이찬원, 양준혁 감탄시킨 ‘찐’ 야구사랑... 야구 해설위원 변신

기사승인 2020.10.17  16:26:37

공유
default_news_ad1

- 지난 15일 SK와이번스 vs 삼성 라이온즈 경기 특별 해설위원 참여

▲ 특별 야구 해설위원으로 변신한 이찬원 / 사진: 뉴에라프로젝트 제공

[베프리포트=박경식 기자] ‘찬또배기’ 이찬원이 야구 해설위원으로 깜짝 변신해 놀라운 중계실력을 뽐냈다.


이찬원은 지난 15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0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에 MBC SPORTS+ 특별 해설위원으로 참여했다.

이찬원의 야구 해설위원 데뷔는 자신의 대학교 선배이자 가장 좋아하는 야구선수인 MBC SPORTS+ 양준혁 해설위원의 제의로 성사됐다. 중계석에 앉은 그는 전문가 못지않은 해박한 야구 지식을 바탕으로 경기 흐름과 선수들의 플레이를 완벽하게 분석하는 등 수준급 해설 실력을 선보였다.

특히 경기 중반에는 직접 중계를 리드하기도 했다. 과거 스포츠 캐스터를 꿈꾸며 중계 연습을 했다고 밝히기도 한 이찬원은 처음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매끄러운 중계를 펼쳤고, 고급 기술인 샤우팅까지 선보이며 정병문 캐스터와 양준혁 해설위원의 감탄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찬원의 수준급 중계 실력은 시청자들도 열광시켰다. 이날 경기를 본 네티즌들은 “진짜 야구 캐스터인줄 알 정도로 자연스러웠다”, “처음인데 진짜 잘하네”, “찬또 못하는 게 뭐야”, “캐스터님과 양신도 너무 잘해서 놀랐네” 등의 호평을 남겼다.

한편, 이찬원은 경기가 끝난 후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너무나도 행복한 하루였다. ‘양신’ 양준혁 선배님, 정병문 캐스터님과 함께 SK와 삼성의 대구 경기 중계를 다녀왔다.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프로야구와 함께 지친 마음 달래시고 용기 얻으셨으면 좋겠다”고 일일 해설위원으로 함께한 소감을 전했다.

박경식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