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화보] 이도현, 꽉 찬 이목구비

기사승인 2020.11.20  15:52:12

공유
default_news_ad1
▲ 배우 이도현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앳스타일 제공

[베프리포트=채이슬 기자] JTBC ’18 어게인’으로 명실상부 대세 배우 반열에 오른 신인배우 이도현이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과 2020년 12월호 화보를 촬영했다.


차분하고 정적인 분위기에서 진행된 이번 화보에서 이도현은 섬세하면서도 우아한 포즈를 선보이며 촬영 내내 스태프들의 찬사를 받았다.

데뷔 3년 만에 만난 첫 주연작 ’18 어게인’으로 단숨에 라이징 스타로 떠오른 이도현. 그는 윤상현과의 100% 연기 싱크로율을 선보이며 방송 첫 회부터 많은 화제가 됐던 것에 대해 “윤상현 선배님과 비슷하지 않으면 어쩌나 하고 부담이 많이 됐던 작품”이라며 “반응이 좋아 정말 다행이라고 생각했고, 첫 주연작인 만큼 치열하게 연구하고 연기했던 작품이라 자부심이 크다”고 말했다.

▲ 배우 이도현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앳스타일 제공

고등학교 때 실제로 농구선수로 활약했던 그는 작품 속에서 농구 유망주로 등장하며 멋진 농구 실력을 뽐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에 “실제로 대회에 나가 시합했던 장면들이 떠올라 촬영하는 내내 감회가 남달랐다. 과거 농구시합 트로피를 들고 그리워하는 장면에서 특히 감정이입이 많이 됐다”고 밝혔다.


’18 어게인’은 타 드라마에서 잘 다루지 않는 ‘부성애’를 다뤘던 작품. 이도현은 “농구시합 중 아버지에게 ‘홍대영’임을 밝히며 그동안의 오해를 푸는 장면을 가장 좋아한다. 작품을 찍는 내내 아버지에 대해 많이 생각해보게 됐고, 좀 더 살가운 아들이 되기 위해 노력했다”면서 “아버지와 아들의 관계에 대한 편견을 깰 수 있는 드라마가 됐던 것 같다”고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12월 넷플릭스 드라마 ‘스위트홈’으로 이제껏 본 적 없는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게 될 것이라며 자신감 있는 모습을 보인 이도현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앳스타일’ 2020년 12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채이슬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