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도시남녀의 사랑법’ 측 “보조출연자 코로나19 확진... 역학 조사 진행 중” (공식입장)

기사승인 2020.11.24  18:11:17

공유
default_news_ad1

- 국내 드라마, 코로나19 여파로 촬영 중단 이어져

▲ '도시남녀의 사랑법' 보조출연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 사진: 카카오TV 제공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코로나19 확산세가 드라마 현장을 덮쳤다.


24일(오늘)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도시남녀의 사랑법(극본 정현정·연출 박신우)’ 측 관계자는 베프리포트에 “촬영에 참여했던 보조출연자가 금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 관계자는 “안전을 위해 방역 수칙에 따라 즉시 촬영을 중단했으며, 역학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덧붙였다.

이 보조출연자의 밀접접촉자들은 자가격리 및 검사를 진행하며, 직접 접촉이 없었던 배우와 스태프들도 안전을 위해 선제적으로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도시남녀의 사랑법’을 비롯해 ‘허쉬’, ‘펜트하우스’, ‘철인왕후’, ‘나를 사랑한 스파이’, ‘설강화’ 등이 코로나19 여파로 촬영을 멈춘 상황이다.

한편, ‘도시남녀의 사랑법’은 복잡한 도시 속 내 안에 또 다른 나를 품고 치열하게 살아가는 청춘들의 로맨스를 그린다. 시즌제로 제작되는 ‘도시남녀의 사랑법’ 그 첫 번째 이야기는 ‘나의 사랑스러운 카메라 도둑’이라는 부제로 포문을 연다. 12월 8일 카카오TV에서 선공개 된 후 넷플릭스에서도 감상할 수 있다. 지창욱, 김지원, 김민석, 한지은, 류경수, 소주연 등 출연.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