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오피셜] 제주 유나이티드, K리그2 우승 주역 수비수 권한진과 재계약

기사승인 2020.12.31  17:21:10

공유
default_news_ad1

- 2년 재계약

▲ 수비수 권한진과 2년 재계약을 체결한 제주 유나이티드 / 사진: 제주 유나이티드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2020 시즌 K리그2 우승을 차지하며 K리그1로 돌아온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간판수비수 권한진(32)과 재계약을 체결했다.


31일 제주 측은 "권한진과 새로운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기간은 2년이다. 세부 계약 조건은 상호 합의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권한진은 K리그2 정상급 수비수 중 한 명으로 손꼽힌다. 지난 2016년 일본 J2리그 로아소 구마모토에서 제주로 이적한 권한진은 수비라인의 키플레이어로 활약했다. K리그 통산 124골 9골 1도움.

시야가 넓고 위치선정이 뛰어난 권한진은 2020시즌에도 맹활약을 펼치며 제주의 리그 최소 실점(23실점)과 함께 K리그2 우승을 견인했다. 21경기에 출전해 1골. 클리어링 팀 내 1위(76개), 경합 공중 팀 내 1위(91개) 등 각종 지표에서 존재감이 두드러졌다.

기록지에서 드러나지 않은 팀 공헌도는 만점이었다. 부주장인 권한진은 올해 서울이랜드와의 홈 개막전에서 코뼈 골절 부상을 당했지만 팀을 위해 수술 날짜를 미루고 그라운드를 끝까지 지켰다.

활약상을 인정 받은 권한진은 2020 K리그2 대상 시상식 베스트11 수비수 부문 후보에 선정됐다. 2017시즌 제주의 준우승울 이끌었고, K리그 대상 시상식 베스트11 수비수 부문 후보에도 두 차례 이름을 올렸던 권한진이기에 재계약이라는 두터운 신뢰와 함께 더욱 빛났다.

"K리그2 우승과 함께 재계약이라는 선물을 받아서 정말 기쁘다"라고 운을 뗀 권한진은 "팀을 위해 온 힘을 다하다 보면 개인 성적은 자연스레 따라온다. 언제나 목표는 같다. 팀에 끝까지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되는 것이다. 선물을 받은 내가 제주팬들에게는 새해 선물이고 싶다"라고 재계약 소감을 전했다.

정일원 기자 1one@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