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화보] 송강, 현실에 나타난 만찢남

기사승인 2021.01.14  13:56:49

공유
default_news_ad1
▲ 배우 송강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엘르 제공

[베프리포트=채이슬 기자] 배우 송강이 ‘엘르’ 2월호 더블 커버 스타에 등극했다. 송강이 패션 매거진의 커버를 장식하는 것은 데뷔 이후 최초다.


뛰어난 비주얼과 성실함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만큼 송강은 촬영장에서도 긴장하지 않고 자연스럽게 분위기를 이끌었다.

▲ 배우 송강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엘르 제공

화제의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으로 배우로서 입지를 다시 한 번 공고하게 다진 송강은 쏟아지는 관심과 사랑에 ‘아직 모든 상황이 얼떨떨하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그는 “음악까지 입혀진 완성된 상태에서 보고 싶어서 가편집본도 일부러 보지 않았다. 공개되자마자 정주행을 했는데 정말 좋더라. 매일 같이 시리즈를 보고 또 보고 있다”며 작품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 촬영을 마치고 현재 드라마 ‘나빌레라’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송강은 “모두에게 현장이 일터가 아닌 즐거운 장소가 됐으면 좋겠다는 마음이 크다. 친해지면 장난도 곧잘 치지만 촬영이 시작되면 폐를 끼치지 않고자 집중하는 편”이라며 진지한 면모를 보였다.

▲ 배우 송강의 화보가 공개됐다 / 사진: 엘르 제공

스스로 생각하는 ‘스위트홈’ 같이 편안한 곳은 어떤 장소일지를 묻는 질문에는 “자연에 둘러싸인 곳. 그런 장소에서 책도 읽고 이런저런 생각을 하면서 조용히 시간을 보내면 좋을 것 같다”고 답했다.

더블 커버 스타 송강의 화보와 인터뷰, 영상 콘텐츠는 ‘엘르’ 2월호와 ‘엘르’ 웹사이트, 그리고 유튜브에서 만나볼 수 있다.

채이슬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