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KLPGA ‘대세’ 박민지, 시청률도 ‘민지천하’... 올 시즌 시청률 TOP3 싹쓸이

기사승인 2021.07.12  23:34:31

공유
default_news_ad1
▲ 박민지 / 사진: KLPGA, SBS골프 제공

[베프리포트=박경식 기자] 올해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13개 대회 중 11개 대회에 참가해 6승을 거둔 박민지(23, NH투자증권). KLPGA ‘대세’를 넘어 ‘역사’를 만들어 가는 박민지가 ‘시청률 여왕’으로 떠올랐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 (수도권 유료 가구 기준) 에 따르면 SBS골프에서 생중계 한 2021 KLPGA투어 시청률 상위 TOP3 모두 박민지가 우승한 대회로 기록됐다. 1위는 ‘DB그룹 제35회 한국여자오픈’ (0.825%), 2위는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0.741%), 3위는 ‘대보 하우스디오픈’(0.648%) 순이다.

박민지의 최단기간 6승, 상금11억원 돌파 등 신기록 열전이 세워진 ‘대보 하우스디오픈’은 초대 대회부터 시청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으며 TOP3에 오르는 쾌거를 보였다. 특히, 생애 첫 우승이 간절한 서연정 (26·요진건설)과 박민지의 승부가 갈린 18번홀에서는 순간 시청률이 1.506% (오후 3시 32분)까지 치솟았다. 

이번 대회의 중계를 맡은 서희경 해설위원은 18번홀 우승 버디 퍼트를 보며 “어떻게 저렇게 침착할수 있을까. 심지어 공도 홀 정중앙으로 떨어졌다”며 감탄했으며, 안현준 캐스터는 “보고도 믿기지 않는 상황이다. 박민지 선수가 앞으로 얼마나 많은 기록을 써 내려갈지 점점 더 기대가 된다”고 소감을밝혔다.

박민지는 우승인터뷰에서 “지금 이 상황이 꿈같지만 아직도 갈 길이 멀다고 생각한다. 은퇴 전에 통산 20승을 채우기에는 아직 반밖에 오지 않았다. 최종 목표는 한국 최다승을 세우는 것이다”며 각오를 밝혔다.

한편, 이번 주는 오는 15일부터 나흘간  ‘에버콜라겐 퀸즈크라운 2021’이 레이크 우드C.C.에서 펼쳐진다. 올 시즌 신설 대회로 총상금이 8억원이다. 박민지의 기록 행진이 어디까지 이어질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박경식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