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오피셜] FC서울, 수비형 미드필더 채프만 영입

기사승인 2021.07.13  17:04:09

공유
default_news_ad1

- K리그 76경기 출전 경험

▲ FC서울 유니폼을 입은 채프만 / 사진: FC서울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여름 전력보강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FC서울이 호주 출신의 수비형 미드필더 채프만(28)을 영입했다.


FC서울 38년 역사상 첫 호주 출신 외국인 선수로 기록될 채프만의 계약기간은 1년 6개월로 2022년 말까지다.

그동안 아시아쿼터 선수 보강을 위해 폭넓은 검토를 해온 FC서울은 다년간 K리그 무대에서 활약했던 채프만을 그 주인공으로 낙점했다.

앞서 국가대표 출신 지동원과 장신 스트라이커 가브리엘 영입으로 공격력을 강화한 FC서울은 채프만의 합류로 수비 전력 상승의 효과를 이루며 공수에 걸친 안정화를 꾀할 수 있게 됐다.

채프만은 188cm의 탄탄한 피지컬을 활용한 제공권과 몸싸움을 갖춘 선수로 공격 차단능력과 강력한 대인마크가 돋보인다. 안정적인 빌드업과 폭넓은 활동량 역시 강점으로 중원에 무게감과 안정감을 더할 수 있는 선수로 평가받는다. 수비형 미드필더와 센터백 등 다양한 수비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는 멀티플레이어로 다양한 전술적 옵션으로 활용도 가능하다.

FC서울은 채프만이 기성용, 팔로세비치, 고요한 등 수준급 미드필더진들과 함께 강력한 허리 라인을 구축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호주 청소년대표로 U-17 월드컵, U-20 월드컵에 출전했던 채프만은 연령별 국가대표팀을 거치며 호주 A리그 뉴캐슬 제츠와 멜버른 시티에서 활약했다. 2017년 인천에서 K리그에 데뷔한 채프만은 이후 포항과 대전에서 준수한 활약을 펼치며 국내 축구팬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K리그 통산 76경기 출장 2득점 4도움을 기록 중이다.

한편, 지난 11일 국내로 입국해 자가격리 중인 채프만은 오는 25일부터 선수단에 합류해 본격적으로 손발을 맞출 예정이다.

정일원 기자 1one@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aseball / Entertainment / Football /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ad39
default_side_ad1

HOT ARTICLES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